제너럴모터스(이하 GM)가 오는 10월 파리모터쇼에 첫 선을 보일 예정인 차세대 글로벌 컴팩트 차량인 ‘시보레 크루즈(Chevrolet Cruze)’모델의 외부 디자인 사진을 첫 공개했다. 국내시장에는 지엠대우오토앤테크놀로지(이하 GM DAEWOO)의 라세티 후속 준중형 모델로 11월 출시 예정.

이번에 선보인 라세티 후속 모델은 전장이 4,600mm로 동급 최대 길이 이며, 대담한 헤드램프와 대형 라디에이터그릴, 각진 후드 캐릭터 라인이 조화를 이뤄 강인한 인상을 주는 전면 디자인이 돋보인다. 또한 아치형 루프 라인과 오목하게 들어간 숄더 라인, 강조된 휠 하우징이 어우러진 입체적이면서 속도감 있는 측면은 마치 스포츠 쿠페를 연상시키는 역동적인 디자인을 표현한다.

GM 글로벌 컴팩트 차량의 디자인을 주도한 GM DAEWOO 디자인 부문 김태완 부사장은 “차세대 준중형 모델의 디자인 중점은 단순한 진화가 아닌 혁신적인 진보”라며, “국내는 물론 글로벌 자동차시장의 흐름을 주도할 새로운 디자인 방향을 제시하는 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GM DAEWOO 라세티 후속 모델은 114마력을 자랑하는 1.6리터 가솔린 엔진이 장착되며, 국내 준중형 모델 최초로 최첨단 하이드로매틱 6단 자동변속기를 장착했다.

아울러 GM DAEWOO는 1.6리터 가솔린 모델 출시에 이어 2009년에 150마력의 2.0리터 터보 디젤 모델을 출시할 예정이다.

한편, 라세티 후속 모델은 GM DAEWOO 군산 공장에서 생산되며, 오는 11월 국내시장 판매에 이어 2009년 3월부터 유럽시장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수출에 돌입할 계획.
* 몽이아빠™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09-08-20 1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