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이아빠 개인적인 일상다반사로 부터 얻은 영감, 깨달음, 가치관이라 할 만한 것들에 대해 소소히 정리하는 공간

10330306_312538932243665_4206070225617040809_n.jpg

위 이미지 보고 갑자기 떠오른 글상(시상과 다른...ㅋ)

 

먼저 제 이야기...

 

Before
난 주말부부 신나게 4년 좀 더 했음. 주말마다 공무와 특별한 경조사 아니면 안 쉬고 157번 광주 왕복했음. 허리도 안 좋은데 운전하고 3.5-7시간씩 걸렸음. 한 번도 힘들다고 안 했음...

After
주말부부 끝나고 합치니 2달간 살이 3키로 빠졌음.
참고로 난 지난 20년간 연 기준 500그람 이상의 몸무게 변화가 없었음.


누구에게나 혼자있는 시간이 최고의 휴식이란 사실을 신혼여행 끝나고 한 달 살며 어렴풋이 깨달았음.(난 자취 17년 한 사람임)
그렇게 미친 놈마냥 일할 수 있었던 건 단 한 순간이라도 혼자만의 완전한 휴식을 가져 주었기에 가능했던 건 아닐까 유추해 봄.

'사랑하면 24시간 얼굴 마주해야 당연한거 아냐?'
'사랑하는데 왜 혼자 있고 싶어해?'
이런 분 무서움.
절대 소개팅 안 해드림.

우리 모두의 인생은 길고도 세상에 소금이 되어야 하기에...

덧붙이자면,

-남자 행복하게 하는 방법 : 틈틈히 가해지는 방치와 무관심

-여자 행복하게 하는 방법 : 관심과 배려, 대화, 눈 맞추고 이해하기, 선물, 돈, 체력과 정력 ............

제목 : ...
부제 : 이 글 지울지 모름...

 

댓글은 캡쳐해두기..ㅋ

 

 

  • 최윤정님, Seung Hee Lee외 2명이 좋아합니다.
  • 장유정 ㅋㅋㅋㅋㅋㅋㅋ
    생활로 엮인 사람들과의 어쩔수 없이 쌓이는 스트레스는 현실성 이 어느 정도 결여 된 나이스한 관계의 다른 사람들과 잘 풀어내야 다시 생활인과 엮여 살 수 있습니다 나름 즐겁게!!
    이제 안싸우고 사는 제 노하우라면 노하우ㅎㅎㅎ
  • 신경승 장유정 님 안 싸우고 사는거라...전 (청개구리과라) 싸우는걸 나쁘다고 생각 안 합니다. 늘 싸운 뒤에 뒷감당 어찌 잘 마무리 하는지 관건이지, 전화위복의 기회를 피할 이유도 없고, 싸울 수도 있다고 봐요.(한 땐 안 싸우고 사는 걸 자랑으로 여겼던 1인)

    뭐 다 자기 깜냥대로 하는거죠.
    암튼 혼자있는 시간은 소중함. 남자건 여자건...
  • 장유정 저18년 살았잖아요...
    안싸워야죠 ㅋㅋㅋ
  • 신경승 장유정 하긴...싸우는 것도 기운이 있어야 ㅋㅋ
  • 유광호 ㅎㅎ 우리같은 25주년 지난 맞벌이 부부는...

    어느날 같이 있는 시간이 있으면.. 낯설고..
    ...더 보기
  • Seung Hee Lee 그러거구나요... 그래서... 음흠;; 새로운 거 알았네요~ㅋ
  • 신경승 Seung Hee Lee 님 이 사실만 아시면 남자 다 안겁니다. ㅋㅋ
  • Seung Hee Lee 신경승님... 그런거였네요... 이제야 안... 그동안 왜 그랬나?? 의문이 풀린...ㅋㅋㅋ
    감사하다구 해야하나요?? ㅎㅎ;;;
  • 최윤정 올해 10년차인 난 ...
    이제 좀 주말부부 하고픔 ....
    ...더 보기
  • 신경승 최윤정 울 아부지 43~4세때 서울지법에 잘 계시다가 갑자기 화천등기소로 발령내서 가신게 떠오름. 초등학교 시절 4년간 방학때마다 화천 놀러가서 관사에서 한 달 풀로 놀다왔던 기억. 아버지 이해감. ㅋㅋ
    형님 가끔 떨어뜨려놔줘~ 아주 감사하게 될거다. ㅋㅋ
  • 신경승 Seung Hee Lee 님...감사는 현물이나 맛난걸로 하는겁니다. 믿으세요...안 먹히는 남자 나오면 신고바랍니다. 뻥쟁이거나 연구대상이니...
  • 신경승 유광호 선배님..그러고보면 좀 늦게 결혼한 것도 복인지도...^^
    전 전업주부 하고플 때가...ㅡ,ㅡ;
  • Seung Hee Lee 신경승님~ 네네~^---^/

  • [레벨:30]몽이아빠™

    2014.05.26 11:57:08
    *.220.78.9

    #패키지.  "가시나무새" 노랫말 뒷 이야기.
    10402418_763981103641878_7212363313780574167_n.jpg
    이 노래가사는
    자존심은 강하나 자존감은 떨어지는 매력적인 여인이 주위 뭇남성들의 대쉬엔 꼿꼿함을 유지하면서 어쩌다 짬짬히 남자와 사랑을 앞에두고 마주하는 경우가 없지 않았음.

    하지만 자꾸만 생각처럼 상대에 대해 편안함을 느끼지 못 하게 되어 어긋나는 인연이 그 수를 더 해 갈수록 자존심을 더 내세워 혼자 사는 것이 최선이라 마음을 굳히려 하게 됨.

    하지만 특유의 매력은 낭중지추라, 또 자신을 좋아라하는 이성 앞에서 뭔가 고리를 엮으려 하면 자꾸만 상대의 모습을 자기 기준으로 해석하며 안심 할 수 있을 때까지 관찰하고 어긋난 모습은 공격하며 이별하는 패턴을 보임.

    그녀는 시행착오를 반복하다가 결국 놓아주는 것이 함께하는 것이란 말을 깨달게 됨. 하지만 실전에선 늘 그게 잘 안 됨.

    깨달았지만, 아직 잘 되지 않음. 그러한 그녀가 자신을 되돌아보며 써내려간 노랫말임.

    *참고로, 신경화와 신경승은 아무 사이 아님.

    첨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최근 수정일 조회 수sort 추천 수
    공지 3.탈고전 몽이아빠, 혼잣말 게시판 file 2012-06-02 2013-02-25 14:23 72676  
    50 1.글감 비관적인 생각은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되지 못 할 뿐 아니라... file [36] 2013-04-09 2013-04-09 10:39 3658  
    49 1.글감 메모 : 나는 셜록 홈스처럼 살고 싶다 by 표창원 file 2013-07-04 2013-07-04 15:05 3638  
    48 1.글감 실수나 시행착오, 실패를 두려워 하는 사람에게... file 2014-07-14 2014-07-14 12:18 3635  
    47 1.글감 다들 질문과 거절의 의미를 오해하고 있다. 2014-02-07 2014-02-07 14:23 3634  
    46 1.글감 치과의사의 5억짜리 차자랑 file 2014-02-07 2014-02-07 13:56 3630  
    45 포샵글놀이 로켓은 달에 도달하는데 걸리는 시간의 90%를 경로 수정에 할애한다. file [2] 2013-03-14 2015-07-21 10:40 3627  
    44 1.글감 소위 "인복안심설"이란? file 2013-11-28 2013-11-28 11:07 3623  
    43 1.글감 에고테스트, 나는...ABABC 타입 file 2014-02-05 2014-02-05 14:00 3622  
    42 1.글감 사랑은 행위가 아니고 행복 역시 흐름이라는... file 2013-12-05 2013-12-05 11:28 3606  
    41 1.글감 강신주현상? 까대는 글만 보다가 접한 균형잡힌 글 file 2014-02-07 2014-02-07 14:17 3578  
    40 1.글감 힘을 빼고 별 거 아닌 사람으로 보이는 것이 더 높은 고수의 행보다. file 2014-03-04 2014-03-04 17:19 3571  
    39 2.수정중 아이를 키우는 것이 아니라 아이와 함께 성장하는 것 file 2013-07-24 2013-07-24 11:42 3555  
    » 1.글감 남자 행복하게 하는 방법은 너무도 쉬워서... file [1] 2014-05-26 2014-05-26 11:57 3548  
    37 3.탈고전 "사람을 만나라" -10초만에 써갈겨간 글자락 2013-07-30 2013-07-30 11:01 3536  
    36 1.글감 추상적 놀리, 가치 얘기보다, 직접 경험한 얘기가 더 인간적이다. file 2014-01-30 2014-01-30 23:37 3490  
    35 1.글감 화내는 것이 악이고 참는 것이 선이라고? 개뿔... file 2014-04-29 2014-04-29 11:24 3479  
    34 1.글감 후쿠시마 방사능 괴담에 대처하는 사람들의 행태를 보며 2013-08-12 2013-08-12 11:51 3453  
    33 1.글감 최고 토크가 발휘되는 rpm이 모두 다르듯, 사람도 마찬가지... file 2014-02-14 2014-02-14 11:04 3442  
    32 1.글감 논리는 헐겁고 감성은 치밀하다. file 2013-12-05 2013-12-05 09:53 3433  
    31 1.글감 내가 아는 내 모습, 남이 보는 내 모습...무엇이 정확한가? file 2014-11-09 2014-11-09 17:52 3404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