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이아빠 개인적인 일상다반사로 부터 얻은 영감, 깨달음, 가치관이라 할 만한 것들에 대해 소소히 정리하는 공간

나는 추상적 가치를 논하고 설명하고 이야기하는 것보다
자기 경험, 실체적 사실을 나누고 공개하고 볼 수 있게 여는 것이 더 매력적이라고 느낀다. 

재미는 물론이고~ 
겪은 것을 나누는 것은 자신을 까보임으로서 스스로를 낮추는 것이기에 인간적인 매력이 느껴진다. 가슴으로 만나는 인복이 넘치게 되는 선익까지...그래서 개인사를 공개하는 건 부끄럽지만 뿌듯한 일. 잘 표현할수록 벌, 나비가 모여든다. 

이에 반해
지식과 데이터, 논리를 이야기하는 것은 그 자체로 권위라는 지위를 획득하게 된다. 결국 잘하면 잘 할 수록 스스로를 낮추는 것이 아니라 높이는 것이 되므로 추종자와 편은 늘지만 친구나 인간미 넘치는 인간관계는 어려워진다. 
결국 선망과 부러움, 시기나 공격의 대상은 될 지언정 인간미는 상쇄되는 상황, 결국 벌나비보단 세속적 인생관에 목을맨 파리들이 상대적으로 많이 꼬여둘게 된다. 똥이 된단 소리. 이렇게 주객이 전도되어서는 안 된다. 

내가 아는 사람, 내가 덕보고 나를 도와줄 게 많은 이들이 주위에 많은게 인복이 아니라 나를 제대로 아는 사람이 많은게 진정 인복이라 하였다. 

사람이 사람다워야 사람이지...
암...인간에게 "인간적"이란 말 만큼 합당한 칭찬은 없쟎아?(단, 감정을 토로하는 것과 경험을 구체적으로 열어보이는 것은 구분해야 한다. 개인적 감정-기쁘다 슬프다 괴롭다 힘들다...-을 토로하는 것은 선한 인연들을 힘들게 하고 그것이 반복되면 그들이 떠나게 만든다. 
힘든일이있다면 다짜고짜 "힘들어"하기보단 그 구체적 경험을 묘사하는게 상대방으로선 감사할 것이다. "내게 벌어진 일"을 나누면 이에 공감한 이는 말할 것이다. "힘들겠구나..."
이렇게 "실제적 경험"을 이야기하는건 듣는 이가 "우쭐해질 정도의 쾌감"을 느끼게 되는 경우도 있다.(그렇다고 아무한테나 아무거나 막하진 말자. 벌나비와 파리를 구분 못하면 그 안목때문에 비난 받아도 싸다 ㅋㅋ)

자꾸 남들 눈에 끼워맞추며
스스로의 빛나는 가치를 탁하게 물들이는 이들이 때론 안타깝지만
뭐 어때?
그렇게 사는게 비난받을 일은 아니니까...
그래도 인생 길다는걸 간과한 모습은 안타까운데...
하지만 그걸 나무라는 것보다 나라도 "나답게 사는 것"에 열중하며 신나게 행복하게 사는게 서로에게 더 좋은 "반영(비춰진 모습)"이 될 것이라..

평생 수천번 들은 부모님의 잔소리 하나가 이제보니 금언이다. 
"자기인생 자기가 사는 거다
누구도 대신 살아주지 않아."

여기선, "네비家 몽이아빠"
navikorea@gmail.com

첨부
엮인글 :
http://naviga.cafe24.com/Illumination/202580/00b/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최근 수정일 조회 수sort 추천 수
공지 3.탈고전 몽이아빠, 혼잣말 게시판 file 2012-06-02 2013-02-25 14:23 72895  
50 2.수정중 스프링 or 코일이론 Coil theory : 사람을 입체적으로 판단하는 방법 file 2013-02-21 2014-02-20 13:41 3691  
49 1.글감 실수나 시행착오, 실패를 두려워 하는 사람에게... file 2014-07-14 2014-07-14 12:18 3659  
48 포샵글놀이 로켓은 달에 도달하는데 걸리는 시간의 90%를 경로 수정에 할애한다. file [2] 2013-03-14 2015-07-21 10:40 3659  
47 1.글감 다들 질문과 거절의 의미를 오해하고 있다. 2014-02-07 2014-02-07 14:23 3651  
46 1.글감 메모 : 나는 셜록 홈스처럼 살고 싶다 by 표창원 file 2013-07-04 2013-07-04 15:05 3647  
45 1.글감 소위 "인복안심설"이란? file 2013-11-28 2013-11-28 11:07 3644  
44 1.글감 치과의사의 5억짜리 차자랑 file 2014-02-07 2014-02-07 13:56 3641  
43 1.글감 에고테스트, 나는...ABABC 타입 file 2014-02-05 2014-02-05 14:00 3640  
42 1.글감 사랑은 행위가 아니고 행복 역시 흐름이라는... file 2013-12-05 2013-12-05 11:28 3610  
41 1.글감 남자 행복하게 하는 방법은 너무도 쉬워서... file [1] 2014-05-26 2014-05-26 11:57 3605  
40 1.글감 강신주현상? 까대는 글만 보다가 접한 균형잡힌 글 file 2014-02-07 2014-02-07 14:17 3598  
39 1.글감 힘을 빼고 별 거 아닌 사람으로 보이는 것이 더 높은 고수의 행보다. file 2014-03-04 2014-03-04 17:19 3595  
38 2.수정중 아이를 키우는 것이 아니라 아이와 함께 성장하는 것 file 2013-07-24 2013-07-24 11:42 3579  
37 3.탈고전 "사람을 만나라" -10초만에 써갈겨간 글자락 2013-07-30 2013-07-30 11:01 3544  
36 1.글감 화내는 것이 악이고 참는 것이 선이라고? 개뿔... file 2014-04-29 2014-04-29 11:24 3503  
» 1.글감 추상적 놀리, 가치 얘기보다, 직접 경험한 얘기가 더 인간적이다. file 2014-01-30 2014-01-30 23:37 3502  
34 1.글감 최고 토크가 발휘되는 rpm이 모두 다르듯, 사람도 마찬가지... file 2014-02-14 2014-02-14 11:04 3479  
33 1.글감 후쿠시마 방사능 괴담에 대처하는 사람들의 행태를 보며 2013-08-12 2013-08-12 11:51 3463  
32 1.글감 논리는 헐겁고 감성은 치밀하다. file 2013-12-05 2013-12-05 09:53 3449  
31 1.글감 내가 아는 내 모습, 남이 보는 내 모습...무엇이 정확한가? file 2014-11-09 2014-11-09 17:52 3445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