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이아빠 개인적인 일상다반사로 부터 얻은 영감, 깨달음, 가치관이라 할 만한 것들에 대해 소소히 정리하는 공간

몽이아빠, 혼잣말 게시판

3.탈고전 조회 수 72596 추천 수 0 2012.06.02 11:33:54

  • 본 게시판의 명분과 당위성...ㅡ,ㅡ;;
      •  본 게시판은 몽이아빠 개인적인 일상다반사, 글, 사건, 그림, 등등등으로 부터 얻은 영감, 깨달음, 잡설 또는 가치관에 영향주는 생각이라 할 만한 것들에 대해 소소히 정리하는 공간으로 활용될 것임.
      • 덧붙여, 굳이 공개 게시판으로 두는 이유는, 뭐 잘 못 한 것도 아닌데 도덕적으로나 법적으로 문제될 것이 없는 한 감출 이유가 딱히 생각나지 않아서임. 120602.

    illumination [i(l)lyminɑsjɔ̃]

    • [여성명사]

      1. 계시

      2. 영감 = inspiration

      3. 조명,장식등,장식 조명


    1211.png 

    ※ 별거든 아니든, 본 게시판의 글은 퍼기가나 복사, 무단 전제, 인용을 합니다. 단 링크연결 포함한 출처 표기는 당연한 예의이며, 누락시 민형사상의 책임을 지셔야 합니다. 상업적 공간(이윤추구중인 사이트, 책 등)에서는 사전 허락을 요청해주십시요. 별거든 아니든~ 법적책임보다 "귀챤니즘"!   navikorea@gmail.com 

     

여기선, "네비家 몽이아빠"
navikorea@gmail.com

첨부
엮인글 :
http://naviga.cafe24.com/Illumination/137347/595/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최근 수정일sort 조회 수 추천 수
» 3.탈고전 몽이아빠, 혼잣말 게시판 file 2012-06-02 2013-02-25 14:23 72596  
110 1.글감 유시민의 "어떻게 살 것인가" file 2013-05-28 2013-05-28 17:56 4209  
109 2.수정중 늙어갈수록 초라해지는 삶으로 가는 방법 file 2013-06-02 2013-06-02 13:15 3808  
108 1.글감 스트레스와 행복의 관계, 그리고 행복한 상태를 유지하려면? file 2013-06-03 2013-06-03 12:59 4860  
107 1.글감 지금 그 자리가 맞는 자리인지 아닌지는 누구나 알고있다. file 2013-06-04 2013-06-04 16:59 3715  
106 1.글감 EBS 환상적인 실험을 보고...우리 사회가 과연 "갈매기군단"과 다른가? file 2013-06-12 2013-06-12 12:33 4075  
105 포샵글놀이 조지 버나드 쇼 명언 : why & Why not file 2013-06-14 2013-06-14 10:40 5176  
104 1.글감 부드러운 표현과 어법은 애매함와 무책임(틀려도 빠져나갈 구녕 만들기)의 다른 말 file 2013-06-14 2013-06-14 11:12 3882  
103 1.글감 죽기전 가장 많이 하는 후회 TOP 5 file 2013-06-19 2013-06-19 16:01 4581  
102 1.글감 '근친상간적 자기확신의 증폭(incestuous amplification)' 에 대해... file 2013-06-21 2013-06-21 13:21 4034  
101 3.탈고전 감동적인 웅진코웨이 임신/출산편 광고와 얽힌 내 사연 file 2013-06-28 2013-06-28 09:41 4674  
100 1.글감 노자의 무위자연, 성선설과 성악설이 아닌 무엇 file 2013-06-28 2013-06-28 15:49 5209  
99 경승체손글씨 날카롭게치켜쓰기경승체 file 2013-07-03 2013-07-03 16:38 3869  
98 1.글감 미국, 가족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문화 & 한국, 직장인으로서의 가족행복 규칙 file 2013-07-04 2013-07-04 09:57 4159  
97 1.글감 이솝우화의 여우가 냉소주의자. 메모 file 2013-07-04 2013-07-04 13:14 4150  
96 1.글감 메모 : 나는 셜록 홈스처럼 살고 싶다 by 표창원 file 2013-07-04 2013-07-04 15:05 3630  
95 2.수정중 "바보들은 책속에서 몸에 맞지 않는 옷을 찾아 걸친다." file 2013-07-11 2013-07-11 11:45 3880  
94 1.글감 내가 생각하는 나 vs 남들이 바라보는 나 file 2013-07-22 2013-09-07 00:00 4138  
93 2.수정중 아이를 키우는 것이 아니라 아이와 함께 성장하는 것 file 2013-07-24 2013-07-24 11:42 3551  
92 2.수정중 남 덕보려 하는게 무능의 상징. 부부도 마찬가지. 법륜스님 주례사... file 2013-07-24 2013-07-24 10:29 4797  
91 2.수정중 2006년에 "야심만만"이라는 강호동,박수홍 진행의 TV 프로그램에 나온 "한 마디"들 file 2013-07-25 2013-07-25 09:11 4127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