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이아빠 개인적인 일상다반사로 부터 얻은 영감, 깨달음, 가치관이라 할 만한 것들에 대해 소소히 정리하는 공간

평소...내뱉던 말 중 하나. 다른 이의 담벼락 만화 한 장을 보다 엉뚱하게 뻗어나가 간략히 메모 정리.


 12313.png 321312.png


행복은 "대체로" (다양한 해석이 가능하나 "압박감"으로 이해할 때)스트레스의 크기와 반비례한다.

그렇다면 스트레스가 적은 상태에 대한 정리가 필요한데,

 

 (역시 대체로) 나의 말과 행동과 생각의 오차-편차-가 적을수록 "장기적 관점에서" 그 스트레스가 적다 하겠다. 단기적인 스트레스 회피를 위해 말과 행동과 생각의 오차범위가 일정 수준을 넘어서면 극단적인 스트레스 상황에 놓이게 되는 것은 모두 아는 사실.

이는 행복을 멀리 떠나보내는 격.

 

그렇다면, 말을 많이 할 수록 과연 족쇄가 되어 스트레스를 더 많이 유발하는가?

 

그렇지 않다. 문제는 "맘에 없는 말", 또는 "준비되지 않은 허상 또는 희망사항을 기정 사실화 하거나 과장하고 치장하는 표현, 행동"에 있다.

 

결국 자기 마음 속을 알아야 하고, 스스로를 깨쳐야 마음과 말, 행동의 간극을 좁히기에 용이하다.

 

나를 알고 내 생각의 줄기를 잡는 것. 그 줄기를 잡아가며 말에 그 의도를 담는 것.

여기까지만 이뤄지면 행동은 상대적으로 쉬운 것이다.

 

스위스 언어학자 "어쩌구"가 말했다고 한다. "말은 되게하는 힘이 있다."

역시 이 전제도 전자가 어느 정도 성숙단계에 들어서면 분명히 유효한 이야기다.



그래서... 

그러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최근 수정일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3.탈고전 몽이아빠, 혼잣말 게시판 file 2012-06-02 2013-02-25 14:23 72236  
90 3.탈고전 감동적인 웅진코웨이 임신/출산편 광고와 얽힌 내 사연 file 2013-06-28 2013-06-28 09:41 4652  
89 1.글감 '근친상간적 자기확신의 증폭(incestuous amplification)' 에 대해... file 2013-06-21 2013-06-21 13:21 4012  
88 1.글감 죽기전 가장 많이 하는 후회 TOP 5 file 2013-06-19 2013-06-19 16:01 4566  
87 1.글감 부드러운 표현과 어법은 애매함와 무책임(틀려도 빠져나갈 구녕 만들기)의 다른 말 file 2013-06-14 2013-06-14 11:12 3861  
86 포샵글놀이 조지 버나드 쇼 명언 : why & Why not file 2013-06-14 2013-06-14 10:40 5116  
85 1.글감 EBS 환상적인 실험을 보고...우리 사회가 과연 "갈매기군단"과 다른가? file 2013-06-12 2013-06-12 12:33 4050  
84 1.글감 지금 그 자리가 맞는 자리인지 아닌지는 누구나 알고있다. file 2013-06-04 2013-06-04 16:59 3701  
» 1.글감 스트레스와 행복의 관계, 그리고 행복한 상태를 유지하려면? file 2013-06-03 2013-06-03 12:59 4851  
82 2.수정중 늙어갈수록 초라해지는 삶으로 가는 방법 file 2013-06-02 2013-06-02 13:15 3794  
81 1.글감 유시민의 "어떻게 살 것인가" file 2013-05-28 2013-05-28 17:56 4194  
80 1.글감 밥상머리의 작은 기적...웅이맘의 글을 보다가 file [46] 2013-05-24 2013-05-24 14:02 3901  
79 1.글감 어린왕자 中 어린왕자와 사막여우의 대화 file [32] 2013-05-22 2013-05-22 15:16 6578  
78 3.탈고전 2013년 스승의날 최우암선생님께 올린 편지글 file [5] 2013-05-14 2013-05-14 10:12 4771  
77 1.글감 결론 : 건강 챙겨라~ file [75] 2013-04-22 2013-04-22 15:17 5247  
76 1.글감 직접 만들어 위성 쏘는 송호준씨의 사례와 로고테라피 file [26] 2013-04-22 2013-04-22 13:31 4215  
75 1.글감 무책임 종합세트 file [15] 2013-04-18 2013-04-18 14:41 4576  
74 1.글감 징기스칸과 이순신장군 file 2013-04-17 2013-04-17 16:13 5298  
73 1.글감 '생우우환, 사우안락(生于憂患, 死于安樂)' [2] 2013-04-17 2013-04-17 15:59 4868  
72 2.수정중 윤리관을 강조한 아름다운 디자이너 빅터 파파넥 file 2013-04-16 2013-04-16 11:58 7405  
71 1.글감 누가 물었다. 왜 그게 궁굼하냐고...내 대답은 file [1] 2013-04-15 2013-04-15 14:34 3731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