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이아빠 개인적인 일상다반사로 부터 얻은 영감, 깨달음, 가치관이라 할 만한 것들에 대해 소소히 정리하는 공간

아들이 성소수자임을 밝히자 어머니가 남긴 쪽지


1234595_561565020547449_144679432_n.jpeg



한 청소년이 페이스북에 자신이 성소수자임을 밝히자 어머니가 남긴 쪽지라는군요. 

"넌 나에게 영원히 최고의 아이란다. 다만 엄마가 걱정하는건 방 안에 있는 빈 소다 컵들. 개미가 생기기전에 치우렴"

"You are still the boy forever won my heart" 




자식의 판단에 대한 존중. 어쩌면 서구인들이 개인주의적이기 때문에 가능하단 편견...


하지만 "존중"의 자세가 몸에 베어 자식조차 동등한 인격체로 보기 때문이라 볼 수는 없을까?
그렇다고 볼 때, 그걸 공격하기 위해 만들어진 논리가 고작 "개인주의"


이런 측면에서 "자의식"과 연계해 생각한다면 서구인들은 자의식이 강한 편입.

동양인들은 조직을 중시하고, 그 안에서 남의 눈을 의식하는 경향이 많음.


서구에선 당연하게 부모와 자식도 "You"

그게 나쁘다고 생각하는 것 자체가 좁은 시각. 


일정한 시기가 지나면, 부모 자식간 역시 동등하게 존중받을 수 있는 인격체이지 권위와 명령으로 통하는 사이가 아니라는거...
어쩌면 단지 누가 배울 점이 많고 누가 살아온 이야기를 많이 해 줄 수 있는지로 평가될 수 있는 것.


아무리 당연해 보여도 "Why?"라고 되묻지 않고 살아온 이상 이해하기 힘든 영역.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최근 수정일sort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3.탈고전 몽이아빠, 혼잣말 게시판 file 2012-06-02 2013-02-25 14:23 72531  
110 2.수정중 김어준 曰, 행복은 저축하는 것이 아니다. 잘 사는 사람이 훌륭한 것 file 2013-09-13 2013-11-07 18:10 5568  
109 3.탈고전 초등학교 신문 원고4. secret 2013-09-09 2013-09-09 02:34    
108 3.탈고전 초등학교 신문 원고3. secret 2013-09-09 2013-09-09 02:24    
107 3.탈고전 초등학교 신문 원고1, 2. secret 2013-09-09 2013-09-09 02:19    
» 2.수정중 아들이 성소수자임을 밝히자 어머니가 남긴 쪽지 file 2013-09-06 2013-09-06 15:07 3321  
105 1.글감 대중의 개입이야 말로 민주사회와 복지사회의 마지막 과제이자 증거 file 2013-08-18 2013-08-18 17:13 3352  
104 1.글감 하늘에 죄가 되는 사랑도 하룻밤 길은 열리거늘 2013-08-13 2013-08-13 09:20 3752  
103 1.글감 후쿠시마 방사능 괴담에 대처하는 사람들의 행태를 보며 2013-08-12 2013-08-12 11:51 3449  
102 1.글감 개그맨 박지선...나와 비슷한 경험을... file 2013-08-08 2013-08-08 17:10 2830  
101 3.탈고전 "사람을 만나라" -10초만에 써갈겨간 글자락 2013-07-30 2013-07-30 11:01 3534  
100 2.수정중 2006년에 "야심만만"이라는 강호동,박수홍 진행의 TV 프로그램에 나온 "한 마디"들 file 2013-07-25 2013-07-25 09:11 4126  
99 2.수정중 남 덕보려 하는게 무능의 상징. 부부도 마찬가지. 법륜스님 주례사... file 2013-07-24 2013-07-24 10:29 4797  
98 2.수정중 아이를 키우는 것이 아니라 아이와 함께 성장하는 것 file 2013-07-24 2013-07-24 11:42 3549  
97 1.글감 내가 생각하는 나 vs 남들이 바라보는 나 file 2013-07-22 2013-09-07 00:00 4137  
96 2.수정중 "바보들은 책속에서 몸에 맞지 않는 옷을 찾아 걸친다." file 2013-07-11 2013-07-11 11:45 3878  
95 1.글감 메모 : 나는 셜록 홈스처럼 살고 싶다 by 표창원 file 2013-07-04 2013-07-04 15:05 3625  
94 1.글감 이솝우화의 여우가 냉소주의자. 메모 file 2013-07-04 2013-07-04 13:14 4144  
93 1.글감 미국, 가족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문화 & 한국, 직장인으로서의 가족행복 규칙 file 2013-07-04 2013-07-04 09:57 4156  
92 경승체손글씨 날카롭게치켜쓰기경승체 file 2013-07-03 2013-07-03 16:38 3868  
91 1.글감 노자의 무위자연, 성선설과 성악설이 아닌 무엇 file 2013-06-28 2013-06-28 15:49 5201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