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이아빠 개인적인 일상다반사로 부터 얻은 영감, 깨달음, 가치관이라 할 만한 것들에 대해 소소히 정리하는 공간

밥상머리의 작은 기적...웅이맘의 글을 보다가


http://naviga.co.kr/181448


다들 그런다고 하지 마세요.
부끄러운 줄 알아야 합니다.


6181715618.jpeg 


사회생활 하면 다 그렇다고? 집에서 어떻게 저녁을 아이들과 먹을 수 있냐고?
아이들과 밥 먹는 시간 아껴서 일하고 돈 벌어서 얼마나 잘 살거라 생각하세요?


(저는 주중 3회 이상 집에서 저녁을 먹으려 합니다. 그나마 주말부부니 망정이지...같이 살았으면 1주일 내내였을지도. ㅋ)

--------------------------------------------
어떤 일이 있어도 남편은 가족과의 저녁식사 시간을 따로 낸다. 매일 오후 6시 반이면 사무실에서 올라와서 식탁에 앉는다. - 미셀 오바마

바쁜 직장 생활 중에도 가족식사가 가능했던 것은 부인이 세운 원칙 때문이다. 아이들과 함께 오랜 시간을 보낼 수 없으니 가족식사는 꼭 함께 하고, 비록 항상 함께 할 수 없더라도 집안에 늘 어른이 있다는 인식을 심어줘야 한다는 것이었다. - 안규문

대개 부모들을 보면 이중으로 혼을 내지요. 엄마가 혼내고 그 다음에 아빠가 와서 추가로 말을 하고, 저희 부부는 서로 정보교환이 잘 되어 그렇게 하지 않았어요. 아이들 입장에서 보면 ‘아빠가 집에 와서 이 부분은 절대 안 건드리는구나’하고 고마워하죠. 나중이라도 ‘다음에 공부 잘할게요’하는 말이 자연스럽게 나와요 – 안규문

여기선, "네비家 몽이아빠"
navikorea@gmail.com

첨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최근 수정일 조회 수 추천 수sort
공지 3.탈고전 몽이아빠, 혼잣말 게시판 file 2012-06-02 2013-02-25 14:23 72672  
110 1.글감 어린왕자 中 어린왕자와 사막여우의 대화 file [32] 2013-05-22 2013-05-22 15:16 6657  
» 1.글감 밥상머리의 작은 기적...웅이맘의 글을 보다가 file [46] 2013-05-24 2013-05-24 14:02 3928  
108 2.수정중 늙어갈수록 초라해지는 삶으로 가는 방법 file 2013-06-02 2013-06-02 13:15 3810  
107 1.글감 스트레스와 행복의 관계, 그리고 행복한 상태를 유지하려면? file 2013-06-03 2013-06-03 12:59 4868  
106 1.글감 지금 그 자리가 맞는 자리인지 아닌지는 누구나 알고있다. file 2013-06-04 2013-06-04 16:59 3720  
105 1.글감 EBS 환상적인 실험을 보고...우리 사회가 과연 "갈매기군단"과 다른가? file 2013-06-12 2013-06-12 12:33 4083  
104 포샵글놀이 조지 버나드 쇼 명언 : why & Why not file 2013-06-14 2013-06-14 10:40 5196  
103 1.글감 부드러운 표현과 어법은 애매함와 무책임(틀려도 빠져나갈 구녕 만들기)의 다른 말 file 2013-06-14 2013-06-14 11:12 3883  
102 1.글감 죽기전 가장 많이 하는 후회 TOP 5 file 2013-06-19 2013-06-19 16:01 4588  
101 1.글감 '근친상간적 자기확신의 증폭(incestuous amplification)' 에 대해... file 2013-06-21 2013-06-21 13:21 4038  
100 1.글감 미국, 가족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문화 & 한국, 직장인으로서의 가족행복 규칙 file 2013-07-04 2013-07-04 09:57 4164  
99 3.탈고전 감동적인 웅진코웨이 임신/출산편 광고와 얽힌 내 사연 file 2013-06-28 2013-06-28 09:41 4682  
98 1.글감 노자의 무위자연, 성선설과 성악설이 아닌 무엇 file 2013-06-28 2013-06-28 15:49 5224  
97 경승체손글씨 날카롭게치켜쓰기경승체 file 2013-07-03 2013-07-03 16:38 3870  
96 1.글감 이솝우화의 여우가 냉소주의자. 메모 file 2013-07-04 2013-07-04 13:14 4158  
95 1.글감 메모 : 나는 셜록 홈스처럼 살고 싶다 by 표창원 file 2013-07-04 2013-07-04 15:05 3637  
94 2.수정중 "바보들은 책속에서 몸에 맞지 않는 옷을 찾아 걸친다." file 2013-07-11 2013-07-11 11:45 3882  
93 1.글감 내가 생각하는 나 vs 남들이 바라보는 나 file 2013-07-22 2013-09-07 00:00 4141  
92 2.수정중 아이를 키우는 것이 아니라 아이와 함께 성장하는 것 file 2013-07-24 2013-07-24 11:42 3554  
91 2.수정중 남 덕보려 하는게 무능의 상징. 부부도 마찬가지. 법륜스님 주례사... file 2013-07-24 2013-07-24 10:29 4801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