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이아빠 개인적인 일상다반사로 부터 얻은 영감, 깨달음, 가치관이라 할 만한 것들에 대해 소소히 정리하는 공간

다들 먹고 사느라 바쁘면서 하고싶은 말, 심지어는 생각까지 참고 또 참고 억제하고 그렇게 습관화 되어 살고 있다.

먹고 사느라 바쁘다는 핑계
결국 돈에 대한 욕심
그러면서 아침도 못 먹고 나와, 하루종일 정말 먹고픈 거 사먹지도 못 하고 산다는게 웃기지 않나?

돈 때문에 다른걸 희생하고 있다는 데에 떳떳하게 "난 아니오"라고 할 자가 얼마나 있겠느뇨. 
다른 건 몰라도, 감정도 표현도 생각도 속이며 산다면,
장담하건데 그 놈의 돈도 주인은 알아보는지라, 떠나는건 일 순간이라는거.
 
결국 돈이란 것도 인생의 동반자 같아서그리 좋다고 별별 수작 다 부려서 내 꺼 만든 듯 결혼했더라도 그 뒤에 속았단 생각 들게하고, 본인이 제 값어치 안 하면 떠나는 걸 각오해두라는 거.
 
세상에 "절대" 안 되는건 없다는거 다들 알지?
   
근데 찌질함의 극치들은, 이미 지난 일들 후회하면 뭐 하냐며, 싹 리셋하고 새 출발, 새로운 사기질, 새로운 착한 척, 새로운 위선질 좀 하면 다시 복구할 수 있다고 생각한단 거야.
   
그래서 말년 운이라는게 공평하단거.
늙고 찌그러져서 건강조차 안 받쳐주면 사기질도 벅차지거든.
그 때부턴 돈때문 옆에 붙어있던 녀석들도 다 떠나지.
원래 똥에 파리가 많이 꼬인다니까~ 
 
사기질이라니 거창하게 느껴질 수 있는데, 어려운거 아니고 그냥 첫 문장에서 말한 그거야.
"생각도 참고 또 참고 억제하고 그렇게 습관화"이게 모든 사기질의 기본 요소임.
참는게 위선이 될 때, 그게 사기질이라는 거지.
(아! 이해 안 간다면, 이건 "성선설" 기반의 주장이니까!!!! 이걸 염두해둬야 함. 
음...잠시 비껴 설명하고 넘어가자면, 스스로 가슴에 손을 얹고, 만약 아무도 안 보면 개망나니짓 하고 다닐거라 확신하는 사람들도 꽤 있는데 뭐...본인이 느낀 세상이 그러하면 그렇게 살아온거 겠지. 주위 탓도 좀 하실테고...근데 난 아닌거 같더라고)

어제 오늘 뉴스보니, 생수 독점 납품 계약에 비리가 끼어들어 물 값이 그리 비싸지고, 4대강에 담합폭리를 해대고, 공무원이 100억씩 나랏돈 슬쩍해대고, 한은 총제란 놈이 나랏돈 펑펑쓰며 부부동반 외유나 다니시고, 대통령 아들이란놈이 불법저질러놓고 아빠가 하라니까 했다고 지 부모 팔아먹으면서도 진술서에 뭐 책잡힐 거 없나 불안해하는 것도 다...사기란거임.   

나쁜짓 정당화할 때마다 그러는 놈들이 있어.
남들도 그래~ 외국은, 선진국은, 옆 집 아이는...이런 소리들. ㅋㅋ
이게 대표적인 乙스러운 인생이란거지.
 
남들도 이러는데 뭐...스스로 사욕을 위해 목표 정해놓고 끼워맞추기 논리밖에 아니니까.
착하다는거...너무 착하고, 덜 착하고..이런건 어법에 맞지 않는단거거든.

그게 善...

 1349844401187.jpeg

*알고보니 비겁한 자들이 사기꾼을 양산하더라. 미필적고의!
*하는 짓이 乙이면, 지 인생에서도 乙이심
(지난 번 을처럼 군다는 말을 썼다가, 실제로 을 회사에 다니는 분이 발끈한 적이 있음. 갑이 나쁘지 을이 왜 나쁘냐며.
친절히 설명하자면 이건 비유법임. 자기 정체성 없는 남 눈치보고 사는 이들에 대한)
* Lack of money is the root of all evil. (George Bernard Shaw)...멋진 명언이지. 
근데, 이해는 한다만, 번짓수 틀렸으니 엉뚱하게 갖다 붙이지 마시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최근 수정일sort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3.탈고전 몽이아빠, 혼잣말 게시판 file 2012-06-02 2013-02-25 14:23 72690  
190 1.글감 잘 난 게 죄? 2015-08-31 2015-08-31 21:02 1914  
189 1.글감 맨날 읽기만 하는 사람보다 스스로 적은 것이 많은 사람이 더 잘 쓴다. file 2015-06-05 2015-06-05 02:57 1885  
188 1.글감 침몰하는 배에 남은 아내가 자신을 남겨두고 떠난 남편에게 마지막으로 한 말은? file 2015-03-09 2015-03-09 15:37 2570  
187 1.글감 오해한 사람과 오해할 짓을 한 사람, 그리고 혼자 오해한 사람. file 2015-01-02 2015-01-02 11:09 5008  
186 1.글감 소중하니까 오래 본다? 오래보면 소중해 진다? file 2014-12-04 2014-12-04 01:55 3053  
185 1.글감 시간은 기회비용. 몸은 거짓말을 하지 않고... file 2014-12-03 2014-12-03 22:54 3179  
184 1.글감 남을 위할 수록 내게 다시 돌아온다는 것을 기술적으로 활용하면? file 2014-11-21 2014-11-21 19:55 4463  
183 1.글감 내가 아는 내 모습, 남이 보는 내 모습...무엇이 정확한가? file 2014-11-09 2014-11-09 17:52 3406  
182 1.글감 스티브 잡스 : 인생의 진실...그리고 내가 생각하는 행복 2014-11-01 2014-11-01 21:25 4449  
181 1.글감 충분한 고민을 버텨쥴 몸을 먼저 만들어야 한다. file 2014-10-26 2014-10-26 22:07 4093  
180 1.글감 가장 바람직한 모습이 된 것처럼 대하라. 그리고 괴테& 파우스트 file 2014-09-15 2014-09-15 10:56 5446  
179 1.글감 '버핏과의 점심' 경매 낙찰자가 꼽은 5가지 교훈...그리고 내 이야기 file 2014-09-15 2014-09-15 10:34 5775  
178 1.글감 정치성향 테스트 결과를 보고... file 2014-09-13 2014-09-13 22:34 6008  
177 1.글감 에버노트 창업자 "최고 전략은 경쟁 안하는 것" file 2014-09-13 2014-09-13 22:31 4724  
176 1.글감 완벽한 인간 관계란? file 2014-08-18 2014-08-18 13:53 4716  
175 1.글감 결정을 잘 못하는 사람들의 3가지 착각 2014-08-14 2014-08-14 13:37 5533  
174 1.글감 "그걸 왜 해야되?"와 "Why not"의 차이 file 2014-08-14 2014-08-14 13:24 5901  
173 1.글감 기회 판별 및 선택 법. 인생은 타이밍...그 것은 내 본질에 대한 이해가 기반 2014-08-09 2014-08-09 18:18 4999  
172 1.글감 논리를 구조화 하는 것이 이해의 핵심 2014-07-24 2014-07-24 10:53 4748  
171 1.글감 남한테 무언가 소개, 도움, 조언, 선물하려할 때... 2014-07-24 2014-07-24 10:14 5166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