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이아빠 개인적인 일상다반사로 부터 얻은 영감, 깨달음, 가치관이라 할 만한 것들에 대해 소소히 정리하는 공간

그러고보면 불확실성은 최고의 스트레스라는 전제가 맞았다. 인내심이 박약한 터라, 처음 사람을 만나면 나쁜 놈인지 좋은 분인지가 너무나도 궁금했던 것이다.

젊은 날, 관상 공부를 한 적이 있다. 근데 얼굴에 선을 긋고 점과 주름까지 공식화 하는 것이 영 맘에 들지 않았다. 그래서 하다 말았다.

내 생각으론 관상은 인상이다.
이미지화 되는 사람의 인상.

생긴대로 논다.
그런 의미에서 견상도 존재한다. 개도 견성대로 행하고 견상에 고스란히 드러난다.


1_1470922733126617_1826289514_n.jpg 

(자기 주인을 물어버린 친구네 진돌이)



단, 타고난 것은 오래가지 않으며, "사는 것"에 따라 늘 예상 이상의 후행성을 유지하며 드러난다는 것.
그 "사는 것"은 마음가짐이다.

그렇게 노는대로 상에 반영된다.

운동도 그렇다. 저울을 치우고 거울을 자주보는 것이 중요하다.
보여지는대로 하는 것이 아니었다. 역시, 하는 대로 보여진다.

거울 속 내가 싫다면 더 자주 보는게 좋은 자극이 된다. 다행인 건 시간은 늘 충분하다.
인생은 후회 막심하게 살 수록 지겨우리만치 길다고 했다.

견상이나 관상이나 몸뚱아리까지도 하는대로 따라온다.

-좋고 나쁜 단정적 주홍글씨는 옳지 않다만, 주관적인 느낌은 충분히 유의미하다.

-친구 부모님을 물어버린 진돗개 때문에 시작한 글이 좀 길어졌음에도 아쉽다. 나중에 보태자.(오늘 할 일이 아닌걸 다음으로 미루면 편하다.. 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최근 수정일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3.탈고전 몽이아빠, 혼잣말 게시판 file 2012-06-02 2013-02-25 14:23 72561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