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이아빠 개인적인 일상다반사로 부터 얻은 영감, 깨달음, 가치관이라 할 만한 것들에 대해 소소히 정리하는 공간

김능환 전선관위장(전 대법관) 인터뷰


200646177_700.jpeg 

(SBS의 기습 인터뷰에 결국 응하는 김전위원장. 아래 내용 링크)

http://news.sbs.co.kr/section_news/news_read.jsp?news_id=N1001644554


12433.png 

(퇴임식 때, 불필요하다며 공로패도 만들지 말라 하시고 직접 차를 몰아 퇴임하는 김능환 전선관위장)


고 노무현 대통령으로부터 최고의 법관이라는 찬사를 받았다던 김능환 대법관. 한참 전에는 부인께서 야채가게를 열어서 이슈가 되었는데, 이번엔 편의점에서 직접 일하시느라 이목이 집중되는 군요.


2013030700222_0.jpeg 31231231.png 


불편하시겠죠.
이목이 집중되는건 상당한 스트레스를 받는 일이니, 
죄송하지만 조금 더 참아주시길 바랍니다. 
너무나도 각박하고 선한 사례가 드믄 세상이 되어버렸거든요.

사실, 세상엔 귀감이 되고 부러울만한 소양을 지닌 분들의 일화를 소개하는 것이 나쁜 일을 한 사람들을 엄단하고 비난하는 것보다 훨씬 많은 감흥과 선익을 낳게 됩니다.

많은 이들이 이런 사례를 보며 자책하기도 반성하기도, 혹은 시기하기도 하겠지만, 모두 사악한 인물들이 떵떵거리고 잘 사는걸 부러워하는 것보다 1209312093091102배는 더 의미있는 뉴스입니다.


감사합니다.



*참고


-불성무물 [不誠無物] : 정성은 모든 사물의 근본이므로 정성이 없는 곳에는 아무것도 없음. 출전 中庸(중용).
-김능환 식, 또 다른 표현 '다른 일은 다른 사람이'


-부창부수 : 아래




412312.png 


김능환 위원장 부인 김문경


김능관3.jpeg 김능관2.jpeg 


200646174.jpeg 

(지난 대선때 투표하는 김능환 전위원장 부부. 수개표 조작은 없었을거 같기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최근 수정일 조회 수sort 추천 수
공지 3.탈고전 몽이아빠, 혼잣말 게시판 file 2012-06-02 2013-02-25 14:23 72284  
110 경승체손글씨 검지중지끼고쓰기경승체 file [11] 2012-10-17 2012-10-17 09:43 4521  
109 1.글감 오지랖열전(423) file 2014-07-21 2014-07-21 14:55 4492  
» 1.글감 편의점 일 돕는 김능환 전선관위장(전 대법관) 부부의 인터뷰를 보다가 file 2013-03-07 2013-03-07 15:02 4487  
107 1.글감 자기수양만 하는 것을 "아무것도 하지 않는 비겁함"이라 한다면 반론할 수 있는가? file [1] 2013-02-15 2013-02-15 10:09 4458  
106 1.글감 아이큐210의 천재, 김웅용...그가 평범하게 사는 이유 file [42] 2013-03-09 2013-03-10 00:19 4435  
105 2.수정중 "정청래의 11가지 좋은 대화법"을 읽다가... file 2013-02-21 2013-02-21 10:35 4414  
104 1.글감 남을 위할 수록 내게 다시 돌아온다는 것을 기술적으로 활용하면? file 2014-11-21 2014-11-21 19:55 4385  
103 1.글감 스티브 잡스 : 인생의 진실...그리고 내가 생각하는 행복 2014-11-01 2014-11-01 21:25 4381  
102 1.글감 로컬SNS 플랫폼의 구상 동기 file 2014-07-18 2014-07-18 13:05 4338  
101 1.글감 싸이의 말이 내 맘. 싸이의 외모가 부러울 지경. ㅋㅋㅋㅋ file 2013-11-04 2013-11-04 19:00 4333  
100 1.글감 사람의 심리는 이익보다는 손실에 좀 더 예민한 반응을 보인다 2014-02-18 2014-02-18 23:39 4316  
99 1.글감 고민이란 그 무게가 아닌 지속 시간에 따라 해악이 결정되는... file 2013-12-06 2013-12-06 14:32 4315  
98 1.글감 정계은퇴 후, 시체놀이 즐기는 유시민 & 常識 file [1] 2013-03-07 2013-03-08 10:03 4284  
97 1.글감 화내는 사람이 성공하는 경우? 화내는게 나쁜게 아니다! file 2014-06-28 2014-06-28 13:20 4255  
96 1.글감 동네 돌보는 변호사 언니 이미연(동네 변호사-동변) file 2013-02-18 2013-02-18 15:37 4246  
95 1.글감 그 맛있어 보이는 포도주를 마시고 싶은 내 감정을 속였을까? 2014-07-21 2014-07-21 14:42 4225  
94 1.글감 직접 만들어 위성 쏘는 송호준씨의 사례와 로고테라피 file [26] 2013-04-22 2013-04-22 13:31 4218  
93 1.글감 "안드라카, 인터넷을 통해 싸고 정확한 췌장함 진단지를 발명"기사에 대한 소회 file 2013-02-18 2013-02-18 15:45 4208  
92 1.글감 옷빨, 패션과 껍데기론...그리고 선택지가 많을 수록 불행한 이유? 육아까지 확장해면... file 2013-11-19 2013-11-19 11:45 4204  
91 1.글감 유시민의 "어떻게 살 것인가" file 2013-05-28 2013-05-28 17:56 4199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