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이아빠 개인적인 일상다반사로 부터 얻은 영감, 깨달음, 가치관이라 할 만한 것들에 대해 소소히 정리하는 공간

120305_양로원에서 외롭게 살다 떠난 어느 스코틀랜드 할머니 유품에서 나온 글

 

간호원 아가씨들~당신들 눈에는 어떻게 보이나요.제가 어떤 모습으로 보이는지를 나는 묻고 있답니다.

 

당신들은 저를 보면서 무슨 생각을 하나요.

 

저는 현명하지도 않고,성질 머리도 괴팍하고, 눈초리 마저도 흐리멍텅한 할망구 일테지요!

 

먹을때 칠칠치 못하게 음식을 흘리기나 하고당신들이 나에게 큰소리로"한번 노력이라도 해봐욧..."하고 소리질러도 아무런 대꾸도 못하고 있는 노인네.

 

당신들의 보살핌에 감사 할 줄도 모르는것 같고늘 양말 한짝과 신발 한 쪽을 잃어버리기만 하는 답답한 노인네

 

그게 바로 당신들이 생각하는 ' 나 ' 인가요??

 

그게 바로 당신들 눈에 비춰지는 ' 나 ' 인가요??

 

그렇다면 눈을 떠 보세요.그리고 제발 나를 한번만이라도 제대로 바라봐 주세요.

 

여기 이렇게 가만히 앉아서분부대로 고분고분 음식을 씹어 삼키는 제가 과연 누구인가를 말해 줄게요.

 

저는 열살 짜리 소녀랍니다.사랑스런 엄마와 아빠...그리고 오빠와 언니, 동생들도 있지요...

 

저는 스무살의 꽃다운 신부 랍니다.영원한 사랑을 맹세하면서콩닥콩닥 가슴 뛰고 있는아름다운 신부랍니다.

 

그러던 제가 어느새 스물다섯이 되어 아이를 품에 안고포근한 안식처와 보살핌을 주는 엄마가 되어있답니다.

 

어느새 서른이 되고 보니 아이들은 훌쩍 커 버리고제 품에만 안겨 있지 않답니다.

 

마흔 살이 되니 아이들이 다 자라 집을 떠났어요.하지만 남편이 곁에 있어아이들의 그리움으로 눈물로만 지새우지는 않는답니다.

 

쉰 살이 되자, 다시금 제 무릎 위에 아가들이 앉아있네요.사랑스런 손주들과 나행복한 할머니 입니다.

 

암울한 날이 다가 오고 있어요.남편이 죽었거든요...홀로 살아갈 미래가 저를 두려움에 떨게 하고 있네요.

 

제 아이들은 자신들의 아이들을 키우느라 정신들이 없답니다.젊은 시절 내 자식들에게 퍼부었던 그 사랑을 난 또렷이 기억하지요.

 

어느새 노파가 되어버렸네요.세월은 참으로 잔인하네요.노인을 바보로 만드니까요..

 

몸은 쇠약해져가고...우아했던 기품과 정열은 나를 떠나버렸네요.한때 힘차게 박동하던 내 심장 자리에이젠 돌덩이가 자리 잡았네요.

 

하지만 아세요?제 늙어버린 몸뚱이 안에 아직도 16세 처녀가 살고 있음을...그리고 이따금씩은 쪼그라든 제 심장이 쿵쿵 대기도 한다는 것을...

 

젊은 날들의 기쁨을 기억해요.젊은 날들의 아픔도 기억해요.그리고......이젠 사랑도 삶도 다시 즐겨 보고 싶어요.

 

지난 세월을 다시 되돌아 보니너무나도 짧았고너무나도 빨리 가 버렸네요.내가 꿈꾸며 맹세했던 영원한 것은세상에 존재하지 않는다는 무서운 진리를 이젠 받아들여야 할 때가 온 것 같아요.

 

모두들 눈을 크게 떠 보세요.그리고 날 바라봐 주세요.제가 괴팍한 할망구라뇨

 

제발....제대로 한번만 바라봐주세요.'나' 의 참모습을 말이예요.'나' 진정한 모습을..

 

 

☞ 양로원에서 외롭게 살다 떠난 어느 스코틀랜드 할머니 유품에서 나온 글

 


TT.jpg

*나曰, "와이프 울까봐 못 뵈주겠네..."

여기선, "네비家 몽이아빠"
navikorea@gmail.com

태그
첨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최근 수정일 조회 수sort 추천 수
공지 3.탈고전 몽이아빠, 혼잣말 게시판 file 2012-06-02 2013-02-25 14:23 72540  

1.글감 조지 버나드 쇼의 명언들(하나하나 살펴보기 전 모음) file [48]

  • 2012-10-04
  • 2013-03-10 20:42
  • 조회 수 18770
  • 추천 수 0

1.글감 Steve Jobs & Many other things... file [351]

  • 2012-06-02
  • 2012-06-02 13:43
  • 조회 수 12272
  • 추천 수 0

1.글감 긍정심리학의 권위자, 성인 발달연구의 거장 탈 벤 샤하르의 "행복의 조건" file [278]

  • 2012-11-16
  • 2013-03-10 17:17
  • 조회 수 10817
  • 추천 수 0

1.글감 잘 먹고 잘 살겠다면서 그리 감정 속이고 위선만 하신다면, 게다가 아침도 굶어? 그게 사기지... file [279]

  • 2012-10-26
  • 2012-10-26 10:38
  • 조회 수 10437
  • 추천 수 0

1.글감 마이클 무어의 Sicko에서 Tony Benn의 인터뷰 file [301]

  • 2012-06-02
  • 2012-06-02 13:31
  • 조회 수 10044
  • 추천 수 0

1.글감 선행이 늘어가는데 기여한다면, 자랑도 좋은 방법. 몸으로 겪다보면 선행도 관성을 가져오는 법 file [355]

  • 2013-01-17
  • 2013-01-17 12:42
  • 조회 수 10023
  • 추천 수 0

1.글감 최고의 싸움닭은? 목계지덕(木鷄之德) file [44]

  • 2012-06-02
  • 2012-06-02 13:51
  • 조회 수 8507
  • 추천 수 0

1.글감 양로원에서 외롭게 살다 떠난 어느 스코틀랜드 할머니 유품에서 나온 글 file [41]

  • 2012-06-02
  • 2012-06-02 14:04
  • 조회 수 7971
  • 추천 수 0

1.글감 덕이 없는 재능은 위험하다 - 덕승재(德勝才)의 원리 file [9]

  • 2012-06-02
  • 2012-07-06 14:13
  • 조회 수 7865
  • 추천 수 0

1.글감 대한민국 초대 대법원장, 가인 김병로... file [2]

  • 2012-07-25
  • 2012-07-25 16:09
  • 조회 수 7757
  • 추천 수 0

1.글감 완벽의 추구 - 하버드大 최고의 행복강의 ; 완벽주의와 최적주의 file [214]

  • 2012-06-02
  • 2012-06-02 12:55
  • 조회 수 7366
  • 추천 수 0

1.글감 로고테라피와 모리타요법의 비교, 실존 분석을 기반으로... file [54]

  • 2013-04-15
  • 2013-04-15 10:51
  • 조회 수 6803
  • 추천 수 0

1.글감 [탁견]21세기 노스트라다무스’ 조지 프리드먼이 본 美·中·日·韓 작성: 신경승 2011년 5월 28일 토요일 오후 9:47 file [202]

  • 2012-06-02
  • 2012-06-02 13:15
  • 조회 수 6802
  • 추천 수 0

1.글감 어린왕자 中 어린왕자와 사막여우의 대화 file [32]

  • 2013-05-22
  • 2013-05-22 15:16
  • 조회 수 6635
  • 추천 수 0

1.글감 스티브 잡스의 주옥같은 명언 모음 file

  • 2013-04-15
  • 2013-04-15 10:29
  • 조회 수 6474
  • 추천 수 0

1.글감 정치성향 테스트 결과를 보고... file

  • 2014-09-13
  • 2014-09-13 22:34
  • 조회 수 5976
  • 추천 수 0

1.글감 손정의의 "향후 30년 비전 발표"를 보면서... file [1]

  • 2012-10-31
  • 2012-10-31 14:05
  • 조회 수 5899
  • 추천 수 0

1.글감 "그걸 왜 해야되?"와 "Why not"의 차이 file

  • 2014-08-14
  • 2014-08-14 13:24
  • 조회 수 5876
  • 추천 수 0

1.글감 애니팡 담론 file

  • 2012-10-31
  • 2012-10-31 14:03
  • 조회 수 5763
  • 추천 수 0

1.글감 '버핏과의 점심' 경매 낙찰자가 꼽은 5가지 교훈...그리고 내 이야기 file

  • 2014-09-15
  • 2014-09-15 10:34
  • 조회 수 5745
  • 추천 수 0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