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이아빠 개인적인 일상다반사로 부터 얻은 영감, 깨달음, 가치관이라 할 만한 것들에 대해 소소히 정리하는 공간

"안드라카, 인터넷을 통해 싸고 정확한 췌장함 진단지를 발명"기사에 대한 소회



안드라카가 발명한 췌장함 진단지는 사용자에게 있어서 비용은  26,000배 이상 저렴한 것이고, 검사에 걸리는 시간도 5분으로 기존보다 168배 빠릅니다. 이 방법은 특히 과거 800 달러(한화로 약 87만 원)에 시행되던 검사보다 400배 이상 높은 민감도(Sensitivity)를 보여...말 그래도 "대박"

지금까지의 고정관념을 깨는데 도움이 될겁니다.
이것은 새로운 지식 체계에 대한 좋은 사례입니다.

지금까지의 지식과 다릅니다.
검색능력과 코디네이팅을 통해 새로운 아이디어를 불 붙이면 새로운 세상을 열게됩니다.

바로 검색을 통한 지식체계
기존의 "모두 알아야하고, 모두 이해해야하며, 모두 스스로 개척해야 한다."라는 논리는 종언을 고할 것입니다.(물론 함께 가는 시대를 반드시 거치게 될 것입니다.)

경험하지 않고 이론을 만들 듯, 모두 알아야만 아이디어를 통해 세상을 바꿀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검색과 아이디어 조합. 중요한 의미를 갖는 지식체계입니다.

*비유한다면, 그 누구도 세상 만사에 관심갖기 힘든 까닭에 적당한 균형감각과 가치관만 유지된다면(유지되지 못 하더라도) 모두 구글(인터넷 검색)을 통해 남의 지식을 조화롭게 활용하는 것이 새로운 "박사"의 개념으로 떠오르고 있다는 의미.

*적어도 안드라카는 "인터넷"이 없었다면 췌장함 진단기 발명이 불가능했을 것이다.

*無에서 有를 창조하던 시대는 저물었다. 이제는 지식의 코디네이션, 구글 서칭과 아이디어의 조합 능력이 새로운 개념의 "창의성"으로 인정받을 것이다.

I’ve learned a really important lesson over the course of my journey. What I’ve learned is thatthrough the Internet, anything is possible. Theories can be shared and you don’t have to be a professor with multiple degrees in order to have your ideas valued. It’s your ideas that count on the Internet. And being brave and being fearless here, to me, is that you don’t need to use the Internet in conventional ways. We don’t need to see your duck face pictures on the Internet. Instead you could be changing the world with the stuff you do on the Internet. So if I had done all of my research on Google and Wikipedia, and I’m a 15-year-old. Imagine what you could do.

d49ds.jpe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최근 수정일sort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3.탈고전 몽이아빠, 혼잣말 게시판 file 2012-06-02 2013-02-25 14:23 72372  

2.수정중 김어준 曰, 행복은 저축하는 것이 아니다. 잘 사는 사람이 훌륭한 것 file

  • 2013-09-13
  • 2013-11-07 18:10
  • 조회 수 5559
  • 추천 수 0

3.탈고전 초등학교 신문 원고4. secret

  • 2013-09-09
  • 2013-09-09 02:34
  • 조회 수 0
  • 추천 수 0

3.탈고전 초등학교 신문 원고3. secret

  • 2013-09-09
  • 2013-09-09 02:24
  • 조회 수 0
  • 추천 수 0

3.탈고전 초등학교 신문 원고1, 2. secret

  • 2013-09-09
  • 2013-09-09 02:19
  • 조회 수 0
  • 추천 수 0

2.수정중 아들이 성소수자임을 밝히자 어머니가 남긴 쪽지 file

  • 2013-09-06
  • 2013-09-06 15:07
  • 조회 수 3313
  • 추천 수 0

1.글감 대중의 개입이야 말로 민주사회와 복지사회의 마지막 과제이자 증거 file

  • 2013-08-18
  • 2013-08-18 17:13
  • 조회 수 3352
  • 추천 수 0

1.글감 하늘에 죄가 되는 사랑도 하룻밤 길은 열리거늘

  • 2013-08-13
  • 2013-08-13 09:20
  • 조회 수 3748
  • 추천 수 0

1.글감 후쿠시마 방사능 괴담에 대처하는 사람들의 행태를 보며

  • 2013-08-12
  • 2013-08-12 11:51
  • 조회 수 3441
  • 추천 수 0

1.글감 개그맨 박지선...나와 비슷한 경험을... file

  • 2013-08-08
  • 2013-08-08 17:10
  • 조회 수 2824
  • 추천 수 0

3.탈고전 "사람을 만나라" -10초만에 써갈겨간 글자락

  • 2013-07-30
  • 2013-07-30 11:01
  • 조회 수 3532
  • 추천 수 0

2.수정중 2006년에 "야심만만"이라는 강호동,박수홍 진행의 TV 프로그램에 나온 "한 마디"들 file

  • 2013-07-25
  • 2013-07-25 09:11
  • 조회 수 4121
  • 추천 수 0

2.수정중 남 덕보려 하는게 무능의 상징. 부부도 마찬가지. 법륜스님 주례사... file

  • 2013-07-24
  • 2013-07-24 10:29
  • 조회 수 4791
  • 추천 수 0

2.수정중 아이를 키우는 것이 아니라 아이와 함께 성장하는 것 file

  • 2013-07-24
  • 2013-07-24 11:42
  • 조회 수 3544
  • 추천 수 0

1.글감 내가 생각하는 나 vs 남들이 바라보는 나 file

  • 2013-07-22
  • 2013-09-07 00:00
  • 조회 수 4122
  • 추천 수 0

2.수정중 "바보들은 책속에서 몸에 맞지 않는 옷을 찾아 걸친다." file

  • 2013-07-11
  • 2013-07-11 11:45
  • 조회 수 3871
  • 추천 수 0

1.글감 메모 : 나는 셜록 홈스처럼 살고 싶다 by 표창원 file

  • 2013-07-04
  • 2013-07-04 15:05
  • 조회 수 3617
  • 추천 수 0

1.글감 이솝우화의 여우가 냉소주의자. 메모 file

  • 2013-07-04
  • 2013-07-04 13:14
  • 조회 수 4131
  • 추천 수 0

1.글감 미국, 가족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문화 & 한국, 직장인으로서의 가족행복 규칙 file

  • 2013-07-04
  • 2013-07-04 09:57
  • 조회 수 4146
  • 추천 수 0

경승체손글씨 날카롭게치켜쓰기경승체 file

  • 2013-07-03
  • 2013-07-03 16:38
  • 조회 수 3863
  • 추천 수 0

1.글감 노자의 무위자연, 성선설과 성악설이 아닌 무엇 file

  • 2013-06-28
  • 2013-06-28 15:49
  • 조회 수 5179
  • 추천 수 0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