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이아빠 개인적인 일상다반사로 부터 얻은 영감, 깨달음, 가치관이라 할 만한 것들에 대해 소소히 정리하는 공간

애니팡 담론

1.글감 조회 수 5752 추천 수 0 2012.10.31 14:02:14
애니팡 담론 

BbdCeDABCeEebcA.jpeg

1. 별 의미없이 주고 받는 하트속에 정드는 우리 사이
2. 새로 쌓인 인연들 속에 묻혀 있던 오랜 인연들을 다시 만나게 해주는 
3. 한 주가 월요일과 수요일 오후로 나뉘어 새로 시작되는 느낌 나쁘지 않음
4. 애니팡 잘 한다고 머리 좋은건 절대 아니지만, 수학 잘 한 친구들이 상위권에 있기는 하다는. 단, 정말 수학 못 하던 친구들도 초 상위권에 있기도 하다는게 함정
5. 누군가는 하트를 원해서 하트를 보내고 누군가는 하트가 필요 없는데도 수신을 열어둔다. 사람 마음도 그런듯.(관심을 원해서 관심을 표현하기도, 관심을 받는걸 막을 필요는 없다고 생각해서 열어두기도 하는)
6. 혹 어떤 이들에겐 하트를 보내지 않게 되기도 한다. 벽에 대고 이야기하는 건 누구나 오래 못 간다는 것과 같은 이치
7. 몇몇은 하트가 부족하다며 "하트 받고 왜 난 안줘?"라는 친구들도 있다보니, 때론 하트가 정말 필요할지 모른다는 생각에 안 친해도, 혹은 어색해도 날려주곤 한다.(착각은 자유지만 혹시나 하고...)
8. 애니팡은 사람들 사이에 "연결된 놀이"를 해보지 못 한 이들에겐 그 기본 체계를 겪어볼 수 있는 좋은 기회. 
9. 애니팡 아이템 샵이 생겼다네요. 
고득점도 결국 돈이면 되는구나...ㅋㅋ
http://helovestory.com/90155612190
10. "게임은 무조건 싫어"라는 편견을 깨주었다.
결국, 어떻게 쓰느냐의 문제이지 "무조건"이란건 없다는게 증명됨.

역시 게임이나 인생이나 공통점 찾아 의미부여하자면 수도 없다~ 
저보다 더 의미부여 희안하게 하신 분 기사 링크 
http://news.kukinews.com/article/view.asp?page=1&gCode=cul&arcid=0006581968&cp=nv

ㅋㅋ

여기선, "네비家 몽이아빠"
navikorea@gmail.com

태그
첨부
엮인글 :
http://naviga.cafe24.com/Illumination/141790/592/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최근 수정일sort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3.탈고전 몽이아빠, 혼잣말 게시판 file 2012-06-02 2013-02-25 14:23 72273  

1.글감 편의점 일 돕는 김능환 전선관위장(전 대법관) 부부의 인터뷰를 보다가 file

  • 2013-03-07
  • 2013-03-07 15:02
  • 조회 수 4484
  • 추천 수 0

1.글감 우리는 행복하기 위해 세상에 왔지. file

  • 2013-03-07
  • 2013-03-07 13:44
  • 조회 수 5692
  • 추천 수 0

2.수정중 낸시랭에 의해 "귀여운 변씨"가 되어버린 변희재. 자세히 들여다보기 file

  • 2013-03-05
  • 2013-03-05 10:57
  • 조회 수 4105
  • 추천 수 0

포샵글놀이 Keep Calm and Carry On~~~~ file

  • 2013-03-04
  • 2013-03-10 22:29
  • 조회 수 3922
  • 추천 수 0

2.수정중 스프링 or 코일이론 Coil theory : 사람을 입체적으로 판단하는 방법 file

  • 2013-02-21
  • 2014-02-20 13:41
  • 조회 수 3631
  • 추천 수 0

2.수정중 "정청래의 11가지 좋은 대화법"을 읽다가... file

  • 2013-02-21
  • 2013-02-21 10:35
  • 조회 수 4413
  • 추천 수 0

2.수정중 家和萬事成 그리고 최고의 가치로서의 가정과 그 수단으로서의 조직에 대한 소고 file

  • 2013-02-20
  • 2013-03-27 13:15
  • 조회 수 4703
  • 추천 수 0

1.글감 "안드라카, 인터넷을 통해 싸고 정확한 췌장함 진단지를 발명"기사에 대한 소회 file

  • 2013-02-18
  • 2013-02-18 15:45
  • 조회 수 4207
  • 추천 수 0

1.글감 동네 돌보는 변호사 언니 이미연(동네 변호사-동변) file

  • 2013-02-18
  • 2013-02-18 15:37
  • 조회 수 4246
  • 추천 수 0

2.수정중 망하는 이유, 반론과 변명, 잘 되야하는 절박함이 성공을 보장하지는 않으며 오히려 방해한다. file [41]

  • 2013-02-15
  • 2013-02-15 11:44
  • 조회 수 5396
  • 추천 수 0

1.글감 자기수양만 하는 것을 "아무것도 하지 않는 비겁함"이라 한다면 반론할 수 있는가? file [1]

  • 2013-02-15
  • 2013-02-15 10:09
  • 조회 수 4457
  • 추천 수 0

2.수정중 침묵은 경멸을 나타내는 가장 완벽한 표현이다. file [1]

  • 2013-02-13
  • 2013-02-13 10:03
  • 조회 수 4607
  • 추천 수 0

3.탈고전 아내의 사과공구에 대한 내 게시물 백업 secret

  • 2013-02-12
  • 2013-02-12 12:05
  • 조회 수 0
  • 추천 수 0

3.탈고전 법륜스님 "잘하는 일과 좋아하는 일이 다를 때, 명쾌한 해법" file [13]

  • 2013-01-31
  • 2013-01-31 18:37
  • 조회 수 8976
  • 추천 수 0

1.글감 선행이 늘어가는데 기여한다면, 자랑도 좋은 방법. 몸으로 겪다보면 선행도 관성을 가져오는 법 file [355]

  • 2013-01-17
  • 2013-01-17 12:42
  • 조회 수 10004
  • 추천 수 0

3.탈고전 바넘효과 [ Barnum effect ] : 누구에게나 적용될 수 있는 얘기를 대상을 한정하여 말하면 "용하다"고 착각한다. file [327]

  • 2013-01-17
  • 2013-01-17 12:39
  • 조회 수 8750
  • 추천 수 0

1.글감 긍정심리학의 권위자, 성인 발달연구의 거장 탈 벤 샤하르의 "행복의 조건" file [278]

  • 2012-11-16
  • 2013-03-10 17:17
  • 조회 수 10801
  • 추천 수 0

1.글감 손정의의 "향후 30년 비전 발표"를 보면서... file [1]

  • 2012-10-31
  • 2012-10-31 14:05
  • 조회 수 5887
  • 추천 수 0

1.글감 애니팡 담론 file

  • 2012-10-31
  • 2012-10-31 14:03
  • 조회 수 5752
  • 추천 수 0

1.글감 우문 현답? 현문 우답? 우문 우답? 정답 우기기? 출자제의 의도? ㅋㅋㅋㅋ file [61]

  • 2012-10-30
  • 2012-10-30 13:25
  • 조회 수 5570
  • 추천 수 0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