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이아빠 개인적인 일상다반사로 부터 얻은 영감, 깨달음, 가치관이라 할 만한 것들에 대해 소소히 정리하는 공간

아이를 키우는 것이 아니라 아이와 함께 성장하는 것


1274443798.jpeg


우리는 아이를 키운다고 흔히 말 합니다.

하지만, 아이는 저절로 큽니다.

부모들이 간혹 아이에게 서운한게 있을 때, "지 혼자 큰 줄 알지?" 되묻고 따지곤 합니다.

하지만, 냉정하게도...아이는 혼자 큽니다.

부모는 그저 거들 뿐입니다.

그것이 명확한 사실이든 다소 무리든 의지를 가지고 그것을 인정하는 노력을 해야 아이를 제대로 바라볼 수 있습니다.


아이는 부모에 절대적 의존관계가 아닙니다. 종속관계나 주종관계는 더더욱 아닙니다.

있는 그대로의 모습으로 아이가 성인이 될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아주 쉽습니다.


"있는 그대로의 모습으로"


본성과 개성이라는 것이 누구에게나 있습니다.

부모인 우리에게도 있고요. 

부모가 언제나 억눌리는게 당연한 분위기의 시대에 살았다고 하여도 우리 아이들에게는 그것을 당연시 하여서는 안 됩니다.



"지금 그 자리에서 시작하세요.

있는 그대로, 부족한 그 모습대로 괜챦습니다.

아이를 지켜줄 유일한 존재가 당신이고,

마지막까지 당신이 놓지 못 할 존재가 아이입니다.

당신이 가진 그대로, 당신이 지금 할 수 있는 만큼만 하세요.

주저앉지만 않는다면, 

아이도 당신도 계속 자랄 테니까요."


아이는 그런 존재입니다.

또 다른 나의 모습.


내 유전자 형질의 대부분을 가져간 주니어.


결국 내가 부모로부터 이러한 환경을 조성받지 못 했다고 한다면, 내 아이에겐 내가 아쉬웠던 부분만 고쳐 적용해주면 어떨까요?

전 옛 기억 떠올리며 부모님께서 제게 해주셨던 대부분의 장점을 그대로 물려받으려 애쓰고 있고, 정말 싫거나 잘 못 되었던 것들은 적극적으로 제가 반복하며 당연시 하지 않으려고 자기세뇌 중입니다. 


그렇다면 더 바랄게 없는 부모겠지요.


나의 인생도 소중하듯, 아이의 인생도 소중할 것입니다.

부모는 그저 거들 뿐.

단지 그 범위가 상당히 넓다는것.

즉, 전반적인 영향력!


내 아들, 잘 키우면 처갓댁에 빼앗기고

내 아들, 위대하게 키우면 나라에 빼앗길 것이며

내 아들, 망나니로 키우면 평생 내 곁에 있을것이란 말...


흘려 듣지 맙시다.

"키운다"라는 말은 좀 거부감이 있지만,

부모의 역할은 "행복하게 잘 사는거 곁에서 솔선수범 보여주며 선한 영향을 끼치는 것"을 "키운다"라는 말에 부합한다고 가정할 때


틀림없습니다.


시행착오가 있더라도 방향을 그리 잡는다면, 

결국 아이도 당신도 계속 바른 방향으로 자랄테니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최근 수정일 조회 수sort 추천 수
공지 3.탈고전 몽이아빠, 혼잣말 게시판 file 2012-06-02 2013-02-25 14:23 74242  

1.글감 여자와 남자는 작업이성에 어찌 반응하는가? file

  • 2013-11-24
  • 2013-11-24 13:18
  • 조회 수 3742
  • 추천 수 0

포샵글놀이 로켓은 달에 도달하는데 걸리는 시간의 90%를 경로 수정에 할애한다. file [2]

  • 2013-03-14
  • 2015-07-21 10:40
  • 조회 수 3723
  • 추천 수 0

1.글감 소위 "인복안심설"이란? file

  • 2013-11-28
  • 2013-11-28 11:07
  • 조회 수 3702
  • 추천 수 0

1.글감 에고테스트, 나는...ABABC 타입 file

  • 2014-02-05
  • 2014-02-05 14:00
  • 조회 수 3696
  • 추천 수 0

1.글감 메모 : 나는 셜록 홈스처럼 살고 싶다 by 표창원 file

  • 2013-07-04
  • 2013-07-04 15:05
  • 조회 수 3695
  • 추천 수 0

1.글감 다들 질문과 거절의 의미를 오해하고 있다.

  • 2014-02-07
  • 2014-02-07 14:23
  • 조회 수 3692
  • 추천 수 0

1.글감 치과의사의 5억짜리 차자랑 file

  • 2014-02-07
  • 2014-02-07 13:56
  • 조회 수 3688
  • 추천 수 0

1.글감 실수나 시행착오, 실패를 두려워 하는 사람에게... file

  • 2014-07-14
  • 2014-07-14 12:18
  • 조회 수 3687
  • 추천 수 0

1.글감 힘을 빼고 별 거 아닌 사람으로 보이는 것이 더 높은 고수의 행보다. file

  • 2014-03-04
  • 2014-03-04 17:19
  • 조회 수 3647
  • 추천 수 0

1.글감 강신주현상? 까대는 글만 보다가 접한 균형잡힌 글 file

  • 2014-02-07
  • 2014-02-07 14:17
  • 조회 수 3640
  • 추천 수 0

1.글감 남자 행복하게 하는 방법은 너무도 쉬워서... file [1]

  • 2014-05-26
  • 2014-05-26 11:57
  • 조회 수 3638
  • 추천 수 0

1.글감 사랑은 행위가 아니고 행복 역시 흐름이라는... file

  • 2013-12-05
  • 2013-12-05 11:28
  • 조회 수 3638
  • 추천 수 0

2.수정중 아이를 키우는 것이 아니라 아이와 함께 성장하는 것 file

  • 2013-07-24
  • 2013-07-24 11:42
  • 조회 수 3633
  • 추천 수 0

3.탈고전 "사람을 만나라" -10초만에 써갈겨간 글자락

  • 2013-07-30
  • 2013-07-30 11:01
  • 조회 수 3587
  • 추천 수 0

1.글감 내가 아는 내 모습, 남이 보는 내 모습...무엇이 정확한가? file

  • 2014-11-09
  • 2014-11-09 17:52
  • 조회 수 3554
  • 추천 수 0

1.글감 화내는 것이 악이고 참는 것이 선이라고? 개뿔... file

  • 2014-04-29
  • 2014-04-29 11:24
  • 조회 수 3546
  • 추천 수 0

1.글감 추상적 놀리, 가치 얘기보다, 직접 경험한 얘기가 더 인간적이다. file

  • 2014-01-30
  • 2014-01-30 23:37
  • 조회 수 3531
  • 추천 수 0

1.글감 최고 토크가 발휘되는 rpm이 모두 다르듯, 사람도 마찬가지... file

  • 2014-02-14
  • 2014-02-14 11:04
  • 조회 수 3519
  • 추천 수 0

1.글감 후쿠시마 방사능 괴담에 대처하는 사람들의 행태를 보며

  • 2013-08-12
  • 2013-08-12 11:51
  • 조회 수 3515
  • 추천 수 0

1.글감 논리는 헐겁고 감성은 치밀하다. file

  • 2013-12-05
  • 2013-12-05 09:53
  • 조회 수 3490
  • 추천 수 0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