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견인 안당하는 법 공개! 쉿~


바쁜세상 살다보면.. 이런 저런 일이 있게 마련입니다..
또 한번 뿐이라지만 법대로만 살 수 없을 때도 있고..

작은 위반은 쉽게 사람을 유혹하죠^^;



돈이 없거나 아깝거나 급하거나 등등의 소시민은 갖은 이유로..

불법주차라는걸 한다는 겁니다..



그나마 스티커만 붙어 있으면 불행중 다행이지만..

만에 하나 차마저 사라지고 없다면..

차량도난사건으로 간주하고 가슴 철렁하고..

마음 진정후.. 수소문 끝에 택시타고..

차량보관소에 가면.. 견인료에 보관료도 뜯깁니다..



그 돈으로 마누라 이쁜 목도리나 사주기라도 했다면-_-;

하여간 그런 경우를 당할 수도 있다는거죠..



아.. 글 제목 읽고 대략 눈치 까셨으리라 믿습니다..

너무 오바하지는 마셔야 합니다..

스티커 붙이는거 까지 피할 수는 없습니다..



다만.. 견/인/만은 피할 수 있습니다.



고급외제차는 거의 견인하지 않는다는 것 아실껍니다..

고급외제차를 견인하지 않는 이유는..

일단 문따는게 힘들고.. 긁히면 골아프고..

이놈의 차가 후륜인지 전륜인지 4륜인지 모르는 등..

견인하는데 애로가 많기 때문에 그렇습니다..



그렇다면..

우리네 서민들의 만만한 국산차량은 개끌듯이 끌려가는데..

진정 애로 사항이 없는가?



하하.. 물론 있습니다..

애로사항을 만들어주면.. 우리도 안전해질 수 있습니다..



보호장비를 가지고 다니면서 주차할 때 채워두면 됩니다..



아.. 또 제가 보호장구 파는거라고 의심하시는 분들..

참 눈치도 빠르십니다..

팔고 싶은 마음 굴뚝 같지만..

회원님들 대상으로 제가 이미 다 장착해드렸습니다..



믿으셔도 좋습니다..

자.. 그럼 서론-졸라 길었던-을 마치고 본론 들어갑니다..



방법..



1. 일단 주차할 곳을 예리하게 노려본다..

2. 깔끔하게 주차시킨다..

3. 핸들을 한방향으로 최대한 돌린다..

4. 브레이크중립또는 파킹, 싸이트 땡기고 시동을 끈다..

5. 핸들을 살짝 풀어준다..

6. 핸들이 무엇인가에 걸리듯 안움직인다..

7. 차에서 내려서 차문 잠그고 볼일을 본다..



어.. 이게 뭐야 하시는 분도 계실테고..

렉카업계에 계셨던 분은.. 얼~하실테죠..

자동차정비3급이상 자격증 소지자는 그렇군 하시죠..



별것 아4
* 몽이아빠™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09-08-20 1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