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분들은 아시겠지만, 노총각 몽이아빠는 이런 저런 먹고살 거리들을 직접 하는 짓이 잦습니다.

전 요리라긴 뭐하고, 그냥 제가 먹으려고 이짓 저짓 하는데요.
면요리도 참 좋아합니다.

이날은 칼국수 면만 있길래, 콩나물이랑 만두넣고, 멸치 육수로 간단히 칼국수를 해먹어봤습니다.


생긴건 라면같아도 나쁘진 않습니다. ㅋㅋ


침 닦으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