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신정동, 진미해물떡볶이


IMG_0658.JPG

성남에선 30년 전통의 오래된 맛집으로 불리우나보다.

처음 가서 해물 떡볶이를 먹어보고 두번째 가서는 야채떡볶이를 먹어보았다.

사리는 마음 내키는대로 추가 가능!



IMG_0659.JPG


IMG_0661.JPG

기본 단무지


IMG_0662.JPG
쿨피스가 메뉴에 있는 걸 보면 제법 매운가보다.

처음 간 날, 먼저 해물떡볶이에 쫄면사리부터 시켜보았다.

IMG_0660.JPG
2인분. 제법 푸짐하다.

오징어와 새우, 작지만 게도 들어있고, 바지락이 제법 많다.



IMG_0663.JPG


IMG_0665.JPG


IMG_0667.JPG
꽤 훌륭했다는 생각

갈수록 매워지기는 했지만, 맵기도 요즘 정말 매운 떡볶이들에 비하면 삼삼하다 할 수준.

쉬는 날 집에 있으면 집에서 버스 세정거장 정도로 가까워서인지 더욱 생각날 지경!!!!


IMG_0668.JPG

콩나물이 들어있는게 좀 이채롭다.

 



(두 번째 방문)



다음은 두 번째 방문 해서 먹었던, 야채떡볶이
야끼만두와 쫄면사리 추가하였다.

IMG_1737.JPG


IMG_1738.JPG


IMG_1739.JPG

맛은 대동소이하나 살짝 해물 떡볶이가 더 좋았다는 생각
즉석 떡볶이는 별로 좋아하지 않았는데, 이 집 덕분에 요즘 생각이 달라지고 있다!

다 먹은 후엔 볶아달라고 하면 2천원 추가. 치즈 추가시 500원 더해 2천원

IMG_1741.JPG

IMG_1744.JPG

싹 긁었음.
뿌듯!

참고로 여기 분위기가 좀 수더분합니다.
다른 분 이야기 전하면, 
------------------------------------------------------
예를 들자면 단무지를 푸러 2명이 나갔는데 "단무지 푸는데 뭐 둘이나 나와!!!!~!" 라던지 앞접시 가지러 가는데 "내가 알아서 준다고!! 나오지마!!" 끓기도 전에 뚜껑을 열어 버릴경우 "뚜껑열지마!!!!!!!!"
------------------------------------------------------
뭐 나쁜 뜻은 없고, 욕쟁이 할머니에 비하면 못 하지만 나름의 애정표현이라고 하네요.
저야 인상이 무섭게 생겨선지 나긋나긋하셨음.

보아하니 체인점 모집 중 인 듯.
-충주점 : http://blog.naver.com/top1889?Redirect=Log&logNo=120190220040
-성남점 : http://blog.naver.com/yji502?Redirect=Log&logNo=20182468317

*위치 :: 서울시 양천구 신정4동 진명여고 정문 맞은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