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사돈집_속초에 가서 꼭 하나만 먹고 오라면?


간만에 남자 셋이서 여행을 떠납니다.

지인이 하시는 비치펜션에서 자고, 일어났습니다.

속초 설악 비치펜션 - http://www.0336729300.co.kr/
(이런 게, 간접광고 PPL...ㅋㅋ)



아침 8시에 일어나 류현진 야구 보려고 했는데 우천으로 취소..ㅜㅜ
게다가 여기도 비가 주적주적...ㅜㅜ

 

IMG_9889.jpg

창 밖으로...사람 하나 보이지 않는 속초 해수욕장 전경. ㅡ,ㅡ;

사실 속초에서 군생활을 한 덕에 가장 많이 안다고 자부하지만, 세월이 어느덧 훌쩍 흘러서 이젠 저도 네티즌들의 리뷰를 보고 맛집을 선택하는 지경에 이르렀습니다. ㅜㅜ


군대시절에야 회랑 순두부, 황태 쪽 요리나 먹었지, 아니면 뭐...군발이 특성상 중국집! ㅋ


일단 하나 골랐습니다.

열심히 주린배를 잡고 찾아갑니다. 아바이마을 지나고~~

 


IMG_9891.jpg

사실 이런 다리가 있는 줄도 첨 알았습니다.


IMG_9892.jpg



마침내 사돈집 도착.

좋습니다. 일단 깔끔. 주차장은 주위 골목에 자유롭게~~~


IMG_9896.jpg
물곰탕 쪽으로는 블로거들이 추천하는 집인데, 현지인들 평도 같은 집 중 하나죠.


IMG_9897.jpg

물곰탕 맞습니다.

곰치국, 곰치탕이라고도 하는데요...

통영쪽에선 물메기탕 이라고 하고요.


IMG_9898.jpg
이렇게 기본 찬. 

대체로 "보기보다 자극적이지 않은 맛!"이라고 하겠습니다.

보기보다! 안 맵고, 안 짜고...^^;

IMG_9900.jpg

물곰탕 이렇게 나옵니다. 

한 5분 끓이면 먹어도 되는...수준

두당 12,000원. 싸진 않지만, 워낙 서울서 찾아먹기 힘든 음식이니...뭐...


00.jpg

국물맛...색다르더군요. 담백하달까? 칼칼할 줄 알았는데 반전이었습니다.

부드럽고 담백합니다.



IMG_9903.jpg
흐믈흐믈 그냥 들이킬 수 있을 정도로 부드러운 부분도 있고, 

아구속살 같이 부드럽고 담백한 부분도 있지요.


정말 신기하고 재밌습니다. 속풀이에 최고!



IMG_9902.jpg

가자미조림. 2만원짜리입니다. 3만원짜린 따로 있어요.



IMG_9904.jpg

전반적으로 "의뢰로" 짜지 않고 담백하고, 양념도 맛있습니다.

들어간 고춧가루가 상당히 괜챦은 생각입니다.

하지만, 가격이 너무 비싸다는 느낌을 지울수 없습니다. 그냥 밑 반찬으로 턱턱 줄만한 작은 녀석인데 말이죠.


IMG_9905.jpg
밑반찬의 면면들이 참 남다릅니다.

기본 찬을 보면 그 식당의 객관적 평가가 바로 드러나지요.(요리는 절대평가, 밑반찬은 상대평가)


감자랑 파랑 볶은 이 반찬이 정말...입맛 당겨주더군요. ^^

IMG_9901.jpg

밥 먹기 전에 두 번 비워버렸습니다. ^^;;


그래서, 전...

속초에 가서 딱 하나만 먹고 오라면, 사돈집  물곰탕을 택하겠습니다.(다른 곳은 아직 못 가봐서 비교를 하기가 어렵네요)


사돈집

주소 : 강원도 속초시 영랑동 133 / 전화번호 : 033-633-0915



IMG_9907.jpg


사돈집에서 나와 바닷가를 따라 가면, 영금정으로 향합니다.
회도 좋고, 전망대랑 등대쪽 경치도 괜챦은 곳이지요. 
제가 이 근방에서 군생활 할 때, 그랬다죠. 
"서울 사람이나 대포항에서 회먹지, 속초사람들은 영금정이나 그 윗 쪽으로 올라간다."

대충 맞는 얘기였지만, 지금은 어디든 다 퍼져서~~ ㅋ
이게 다 그놈에 인터넷 덕이죠!

동해 쪽 물곰탕 맛 집 세 곳은 다음과 같다고 합니다.
삼척 이남에서는 물메기탕, 묵은지를 같이 끓인다고 하더군요. 


서울에선 먹기 힘든가...좀 뒤져보니..

서울에서 물곰탕 먹을 만한 곳

http://naviga.co.kr/161392



그리고 다음 번엔 꼭 날 좋을 때 와서, 송지호해변에 가볼 생각임!
http://blog.naver.com/anak1000?Redirect=Log&logNo=301361547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