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배 피우는 사람이 꼭 먹어야 하는 음식

조회 수 1605 추천 수 0 2006.05.04 11:56:32
▒ 물
물은 몸 속에 축적된 니코틴을 녹여 소변으로 배출하는 역할을 한다. 담배를 피우면 니코틴이 침에 녹아 위장으로 들어가는데 물을 마시면 위를 보호할 수 있다.
- 하루에 2ℓ 이상의 물을 나눠서 마신다. 2ℓ는 보통 컵으로 10잔 정도의 양. 우리나라 음식에 국물 요리가 많은 것을 감안하면 하루에 1.5ℓ 정도의 물(6컵)을 마시면 된다.
- 아침 공복에 물을 마시면 흡연 욕구가 덜해진다.
- 담배를 물기 전에 먼저 물을 마신다.
- 맹물을 먹기 힘들 때는 레몬을 띄워서 마시면 된다.

▒ 녹차
담배를 피우면 비타민 C가 소모된다. 녹차는 비타민 C의 양이 레몬의 5~8배에 달하므로 담배 피우는 사람에게 꼭 필요하다. 이뇨 작용까지 하니 일석이조.
- 커피 대신 녹차를 수시로 마신다.
- 녹차 잎을 나물로 무쳐서, 밥에 비벼서 먹는다.
- 녹차 가루를 좋아하는 음식에 뿌려서 먹는다.

▒ 당근
담배를 많이 피우는 사람은 비타민 A가 부족해져서 폐암에 걸릴 확률이 높아진다. 당근은 비타민 A가 풍부하고 발암 물질을 해독하는 터핀이 함유되어 있어 많이 먹으면 좋다.
- 베타 카로틴은 껍질에 많이 들어 있으므로 껍질을 가볍게 긁어내고 먹는다.
- 당근은 기름에 볶아 먹으면 흡수율이 높아진다.
- 생당근을 다른 야채와 함께 먹으면 당근이 다른 야채의 비타민 C를 파괴하므로 같이 먹지 않는다.
- 당근을 생으로 먹을 때는 올리브 오일을 넣은 드레싱이나 마요네즈를 뿌려 먹으면 좋다.

▒ 은행
은행은 기관지에 좋기로 소문난 식품. 가래를 없애주고 폐를 맑게 한다.
- 한번에 많이 먹는 것은 금물. 하루에 볶은 은행 3~4알씩을 오래 먹는 것이 좋다.
- 은행을 그냥 먹으면 독성이 있으므로 반드시 겉껍질을 벗기고 구워서 먹도록 한다.
- 껍질을 안 깐 것일수록 쉽게 산화하므로 껍질을 벗기고 냉동해두었다가 조금씩 꺼내 먹는다.

▒ 율무
율무는 위와 간의 기능을 좋아지게 하고 가래를 제거하여 폐가 맑아지는 효과를 내는 음식이다. 이뇨 작용을 해서 니코틴을 배출하는 역할을 한다.
- 율무를 현미, 보리와 함께 섞어 밥을 지어 먹으면 밥맛도 고소하고 담배 피우는 사람에게도 좋다.
- 볶은 율무를 가루로 만들어서 미숫가루처럼 물이나 우유에 타서 마신다.

▒ 된장
된장은 담배를 피우면 생기는 발암 물질을 없애고 간기능을 강화하는 효과가 있는 식품이다.
- 돼지고기를 재울 때 된장 양념을 사용하면 된장의 영양이 기관지에 좋은 돼지고기의 성질과 어울린다.
- 심심하게 끓인 된장국을 자주 먹으면 소금을 많이 섭취할 염려가 없다.

▒ 연근
연근은 천식, 감기 환자에게 좋은 식품이다. 담배를 피우는 사람이 먹으면 폐를 건강하게 하는 것은 물론 몸에 쌓인 노폐물도 잘 배출되도록 돕는다.
- 연근을 갈아서 배즙과 섞어 마시면 폐에 좋다.
- 한 컵 분량의 연근즙에 뜨거운 물을 붓고 소금이나 꿀을 넣어 따뜻하게 마신다.
- 연근 마디에 영양이 많으므로 버리지 말고 국에 넣어 끓여 먹는다.

▒ 다시마
혈액을 맑게 해주고 암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 장에서 독소가 흡수되는 것을 막아서 몸밖으로 배출시킨다.
- 말린 다시마가 익힌 것에 비해 영양이 풍부하므로 다시마 조각을 간식삼아 먹는다.
- 다시마에 간장과 설탕, 청주, 물엿으로 양념해서 다시마 조림을 만들어 먹는다.
- 잘 씻은 다시마에 올리브유를 조금 넣고 다시마 밥을 지어먹는다. 단, 밥이 끓으면 다시마를 빼야 쓴맛이 없다.

자료출처 : 네이트닷컴
* 몽이아빠™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09-08-18 10:54)

여기선, "네비家 몽이아빠"
navikorea@gmail.com

엮인글 :
http://naviga.cafe24.com/c_livinginfo/10892/035/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기타 내가 궁굼해 하는 것들을 다른 사람들도 궁굼해 한다면? file [182] 2012-01-05 117427
119 혈액 속 지방을 없애주는 좋은 식품들.... 2006-05-23 1453
118 블루캡 이야기..... [131] 2006-05-22 2101
117 헌혈혈액검사 [18] 2006-05-13 2607
116 운동도 아무 때나 하는게 아니다? 2006-05-13 1393
115 만병통치약.... 감자... 2006-05-13 1623
114 무좀을 치료하려면..... 2006-05-11 1880
113 얼굴에 나타나는 건강 2006-05-04 1498
» 담배 피우는 사람이 꼭 먹어야 하는 음식 2006-05-04 1605
111 봄철 춘곤증 예방편!!! 2006-04-19 1601
110 봄철 관절염 예방편!!! 2006-04-19 1805
109 봄철 감기예방편!! 2006-04-19 1548
108 봄의계절이 왔네요! (봄을 이해하기!) 2006-04-19 1513
107 산삼보다 더 좋은 키스..키스 2006-04-18 1646
106 헬리코박터를 두려워 말라 2006-04-07 1597
105 커피가 췌장염 위험을 줄일 수 있는 이유 2006-04-07 1813
104 라면은 인체에 유해?무해?…라면업계 “그렇지 않다” 주장 2006-02-26 1895
103 [누룽지]브로컬리의 효능@ 2005-11-22 1957
102 산삼보다 더 좋은 키스..키스 2005-10-10 1593
101 녹차를 많이 마시면 속이 쓰리다? file 2005-10-05 2681
100 간을 사랑하는 사람의 음주법 2005-10-01 1606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