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B업계, '차세대 DMB'로 미디어 각축전 가세

'DMB 2.0' ·3D 방송·'AT DMB' 개발 등에 박차

 

 

http://news.etomato.com/news/it_com_news/etomato_news_read.asp?no=84274

여기선, "네비家 몽이아빠"
navi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