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비게이션 소프트웨어 전문기업인 시터스(대표 이준표 www.citus.co.kr)는 19일 실시간교통정보(TPEG) 서비스를 위한 개발 및 테스트를 완료하고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이날 밝혔다.

고객들은 시터스가 제공하고 있는 ‘루센’ 소프트웨어에서 지원하는 TPEG 서비스를 통해 약식지도 보기, 테마검색, 사고 및 돌발상황정보, 안전정보 업데이트, 속도 표시, 구간교통정보 표시, 교통정보를 이용한 경로탐색 등의 다양한 형태의 실시간 교통정보를 활용할 수 있다.

 

특히 시터스의 TPEG에는 기존 딱딱한 UI(사용자 인터페이스)에서 벗어나 사용자들이 보다 자연스럽고 편안함을 느낄 수 있도록 TPEG 서비스 전용 인터페이스를 개발함으로써 서비스 차별화를 시도했다.

시터스측은 “루센 TPEG서비스는 차별화된 인터페이스 뿐만 아니라 안정적인 서비스를 지원하기 위해 그 동안 수많은 테스트과정을 반복하면서 개발에 주력해 왔다. TPEG서비스가 본격적으로 상용화될 수 있도록 파트너사와 적극적인 프로모션과 마케팅 활동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재 루센 TPEG은 현재 KBS와 MBC 표준의 TPEG을 지원할 수 있도록 개발이 완료된 것으로 알려졌다. 시터스측은 "내비게이션 단말기 제조사인 프리샛이 MBC 표준을 지원하는 루센 TPEG을 탑재해 3월말부터 본격적인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여기선, "네비家 몽이아빠"
navi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