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이아빠 개인적인 일상다반사로 부터 얻은 영감, 깨달음, 가치관이라 할 만한 것들에 대해 소소히 정리하는 공간

(밥 다 잘 얻어먹어 놓고는 "이 집 맛없어" 하는 치에 대한 얘길 듣고 정리해봅니다.)


구질구질하게 사는 이의 기본 성향

: 늙어갈수록 초라해지는 삶으로 가는 방법





1. 자기가 무슨 말을 하는지도 모르고 떠든다

2. 늘 핑계는 만들 수 있다

3. 원하는 걸 말하라면 말 못하면서 싫거나 투덜거릴 꺼리는 기똥차게 찾는다
(예 : 밥먹으러 어디갈지 상대가 알아서 정해주길 바라면서 먹고나서는 투덜댄다)

4. 미안하면 사과하면 된다고 생각한다

5. 하고픈걸 하는거보단 해서 책잡히지 않을 것을 한다.

6. 진지하고 심각한건 무조건 뺀다. 일단 쿨한척 하고 본다.

7. 아쉬운 소리 부탁은 절대 하지 않으면서 내가 힘들땐 알아서 도와주고 내가 만나자 연락하지 않아도 알아서 날 찾게 만들고파한다. 

8. 뒷담화 하면 죄책감보다 쾌감을 느낀다

9. 정치, 종교, 등 대립갈등이 많다고 생각되는 주제는 피하고 본다. 아마 일제시대에 태어났다면 친일이 되기에 충분

10. 대세에 편승하며 그것이 논란꺼리의 빌미가 되면 "남들도 다그래"를 외친다.

11. 내가 빛내주고 도와줄 수 있는 사람보단 내가 도움받을 꺼리가 있는 "능력자"들을 가까이하려고 애쓴다 

12. 불의를 모른척하면 내가 비난 받을지 모르거나 전혀 불의를 뭐라해서 손해가 없을 거 같을 때만 관여한다. 

13. 자기 집안, 가족 관계는 포기한 경우가 많다. 즉, 집에선 엉망인데 밖에선 상대적으로 가장에서보단 인정받고 산다고 생각한다(단, 밖에선 집에서 하듯 안함)


382249_576318732408117_989035399_n.jpeg 



또 생각나면 더하고~~
103602. 신경승
(찔리는 분들껜 "저도 약간"이란 말로 사과를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최근 수정일 조회 수sort 추천 수
공지 3.탈고전 몽이아빠, 혼잣말 게시판 file 2012-06-02 2013-02-25 14:23 105004  
90 1.글감 나는 잡담 잘 하는 사람이 좋다. 잡담의 재발견! file 2014-02-16 2014-02-16 23:02 4573  
89 1.글감 화내는 사람이 성공하는 경우? 화내는게 나쁜게 아니다! file 2014-06-28 2014-06-28 13:20 4563  
88 1.글감 고민이란 그 무게가 아닌 지속 시간에 따라 해악이 결정되는... file 2013-12-06 2013-12-06 14:32 4545  
87 1.글감 로컬SNS 플랫폼의 구상 동기 file 2014-07-18 2014-07-18 13:05 4516  
86 1.글감 메모 : 개인은 직장을 어떤 의미로 보아야 하는지...글쓰기 앞서 [44] 2013-03-28 2013-03-28 14:21 4515  
85 1.글감 미국, 가족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문화 & 한국, 직장인으로서의 가족행복 규칙 file 2013-07-04 2013-07-04 09:57 4505  
84 2.수정중 2006년에 "야심만만"이라는 강호동,박수홍 진행의 TV 프로그램에 나온 "한 마디"들 file 2013-07-25 2013-07-25 09:11 4474  
83 1.글감 동네 돌보는 변호사 언니 이미연(동네 변호사-동변) file 2013-02-18 2013-02-18 15:37 4452  
82 1.글감 '근친상간적 자기확신의 증폭(incestuous amplification)' 에 대해... file 2013-06-21 2013-06-21 13:21 4432  
81 1.글감 그 맛있어 보이는 포도주를 마시고 싶은 내 감정을 속였을까? 2014-07-21 2014-07-21 14:42 4415  
80 1.글감 유시민의 "어떻게 살 것인가" file 2013-05-28 2013-05-28 17:56 4378  
79 2.수정중 "바보들은 책속에서 몸에 맞지 않는 옷을 찾아 걸친다." file 2013-07-11 2013-07-11 11:45 4377  
78 1.글감 질문은 신뢰의 첫 단추... file 2013-11-24 2013-11-26 14:34 4351  
77 1.글감 수능 앞둔 아이에게 수능 잘보라고 하는 것 조차... file 2013-11-06 2013-11-06 13:27 4343  
76 경승체손글씨 날카롭게치켜쓰기경승체 file 2013-07-03 2013-07-03 16:38 4342  
75 1.글감 장사/사업에 관한 일침(참고 글감) file 2014-05-19 2014-05-19 14:42 4333  
74 1.글감 관상과 견상, 마음이 행동으로, 행동이 인상으로... file 2014-03-12 2014-03-12 13:58 4305  
73 1.글감 40대를 위한 10계명 file [4] 2013-03-26 2013-03-26 12:43 4296  
72 1.글감 지금 그 자리가 맞는 자리인지 아닌지는 누구나 알고있다. file 2013-06-04 2013-06-04 16:59 4281  
» 2.수정중 늙어갈수록 초라해지는 삶으로 가는 방법 file 2013-06-02 2013-06-02 13:15 4191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