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이아빠 개인적인 일상다반사로 부터 얻은 영감, 깨달음, 가치관이라 할 만한 것들에 대해 소소히 정리하는 공간

애니팡 담론

1.글감 조회 수 5848 추천 수 0 2012.10.31 14:02:14
애니팡 담론 

BbdCeDABCeEebcA.jpeg

1. 별 의미없이 주고 받는 하트속에 정드는 우리 사이
2. 새로 쌓인 인연들 속에 묻혀 있던 오랜 인연들을 다시 만나게 해주는 
3. 한 주가 월요일과 수요일 오후로 나뉘어 새로 시작되는 느낌 나쁘지 않음
4. 애니팡 잘 한다고 머리 좋은건 절대 아니지만, 수학 잘 한 친구들이 상위권에 있기는 하다는. 단, 정말 수학 못 하던 친구들도 초 상위권에 있기도 하다는게 함정
5. 누군가는 하트를 원해서 하트를 보내고 누군가는 하트가 필요 없는데도 수신을 열어둔다. 사람 마음도 그런듯.(관심을 원해서 관심을 표현하기도, 관심을 받는걸 막을 필요는 없다고 생각해서 열어두기도 하는)
6. 혹 어떤 이들에겐 하트를 보내지 않게 되기도 한다. 벽에 대고 이야기하는 건 누구나 오래 못 간다는 것과 같은 이치
7. 몇몇은 하트가 부족하다며 "하트 받고 왜 난 안줘?"라는 친구들도 있다보니, 때론 하트가 정말 필요할지 모른다는 생각에 안 친해도, 혹은 어색해도 날려주곤 한다.(착각은 자유지만 혹시나 하고...)
8. 애니팡은 사람들 사이에 "연결된 놀이"를 해보지 못 한 이들에겐 그 기본 체계를 겪어볼 수 있는 좋은 기회. 
9. 애니팡 아이템 샵이 생겼다네요. 
고득점도 결국 돈이면 되는구나...ㅋㅋ
http://helovestory.com/90155612190
10. "게임은 무조건 싫어"라는 편견을 깨주었다.
결국, 어떻게 쓰느냐의 문제이지 "무조건"이란건 없다는게 증명됨.

역시 게임이나 인생이나 공통점 찾아 의미부여하자면 수도 없다~ 
저보다 더 의미부여 희안하게 하신 분 기사 링크 
http://news.kukinews.com/article/view.asp?page=1&gCode=cul&arcid=0006581968&cp=nv

ㅋㅋ

여기선, "네비家 몽이아빠"
navikorea@gmail.com

태그
첨부
엮인글 :
https://naviga.cafe24.com/Illumination/141790/215/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최근 수정일 조회 수sort 추천 수
공지 3.탈고전 몽이아빠, 혼잣말 게시판 file 2012-06-02 2013-02-25 14:23 74786  
40 1.글감 아이에게 무책임한 부모가 되는 방법 file [6] 2013-04-01 2013-04-01 15:12 4973  
39 1.글감 에버노트 창업자 "최고 전략은 경쟁 안하는 것" file 2014-09-13 2014-09-13 22:31 4973  
38 1.글감 테일러 스위프트의 명언... file 2013-10-14 2013-10-14 13:00 4974  
37 1.글감 스트레스와 행복의 관계, 그리고 행복한 상태를 유지하려면? file 2013-06-03 2013-06-03 12:59 4975  
36 1.글감 최고의 웹툰, "미생", 기억해 둘 만한 장면들과 생각들 file [1] 2013-03-11 2013-03-11 14:15 5151  
35 1.글감 기회 판별 및 선택 법. 인생은 타이밍...그 것은 내 본질에 대한 이해가 기반 2014-08-09 2014-08-09 18:18 5208  
34 1.글감 '생우우환, 사우안락(生于憂患, 死于安樂)' [2] 2013-04-17 2013-04-17 15:59 5213  
33 1.글감 남한테 무언가 소개, 도움, 조언, 선물하려할 때... 2014-07-24 2014-07-24 10:14 5358  
32 1.글감 내 수준에서 다시금 현시대 경제관과 관련 지적 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추천 서적 file [10] 2012-06-02 2012-06-02 12:31 5361  
31 1.글감 오해한 사람과 오해할 짓을 한 사람, 그리고 혼자 오해한 사람. file 2015-01-02 2015-01-02 11:09 5395  
30 1.글감 결론 : 건강 챙겨라~ file [75] 2013-04-22 2013-04-22 15:17 5429  
29 1.글감 징기스칸과 이순신장군 file 2013-04-17 2013-04-17 16:13 5483  
28 1.글감 인문학 고전 서적 몇 개. 리바이어던에 대한 소고 file [5] 2012-06-02 2012-06-02 12:43 5584  
27 1.글감 손석희의 "지각인생" file [62] 2013-04-10 2013-04-10 10:26 5584  
26 1.글감 가장 바람직한 모습이 된 것처럼 대하라. 그리고 괴테& 파우스트 file 2014-09-15 2014-09-15 10:56 5693  
25 1.글감 우문 현답? 현문 우답? 우문 우답? 정답 우기기? 출자제의 의도? ㅋㅋㅋㅋ file [61] 2012-10-30 2012-10-30 13:25 5697  
24 1.글감 노자의 무위자연, 성선설과 성악설이 아닌 무엇 file 2013-06-28 2013-06-28 15:49 5771  
23 1.글감 결정을 잘 못하는 사람들의 3가지 착각 2014-08-14 2014-08-14 13:37 5788  
22 1.글감 우리는 행복하기 위해 세상에 왔지. file 2013-03-07 2013-03-07 13:44 5835  
» 1.글감 애니팡 담론 file 2012-10-31 2012-10-31 14:03 5848  

>

Top